•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과학기술
  • 화합물반도체+페로브스카이스 반도체 결합…고효율 태양전지 구현

  • - 한양대·아주대 공동연구팀, 갈륨-비소 태양전지 성능 15%↑
  • 기사입력 2020-01-19 12:0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페로브스카이트/갈륨-비소 탠덤 구조 태양전지 모식도.[한국연구재단 제공]

[헤럴드경제=구본혁 기자] 유연한 화합물 반도체와 가성비 좋은 페로브스카이트 반도체를 결합시켜 효율을 대폭 향상시키고 발전단가를 낮출 수 있는 기술이 국내연구진에 의해 개발됐다.

한국연구재단은 한양대 박희준 교수·아주대 이재진 교수 연구팀이 갈륨과 비소로 만든 화합물 반도체 위에 페로브스카이트 반도체를 적층한 고효율 복층구조 탠덤 태양전지를 구현했다고 19일 밝혔다.

장파장 빛을 흡수하는 화합물 반도체 결정 위에 단파장의 빛을 흡수하는 페로브스카이트 박막을 적층, 보다 다양한 파장의 빛을 활용하도록 함으로써 전기에너지 변환효율을 높이는 방식이다.

두껍고 딱딱한 실리콘 반도체와 달리 화합물 반도체는 얇은 박막 형태로 빛을 흡수할 수 있어 경량화와 유연화에 유리하다. 때문에 자동차, 무인비행기, 웨어러블 기기 및 IoT 센서 등의 동력원으로 주목받는다.

하지만 화합물 반도체 제작에 높은 비용의 유기금속화학증착법이 이용되는 만큼 광변환효율을 높여 발전단가를 낮추는 것이 실용화의 관건이었다.

기존에도 단파장 빛을 흡수하는 인듐-갈륨-인 태양전지를 갈륨-비소 화합물 태양전지 위에 적층하여 효율을 높이려는 연구는 많이 진행됐었다.

하지만 인듐-갈륨-인 태양전지는 제작비용이 높고 복잡한 구조 때문에 오히려 발전단가를 상승시켰다.

연구팀은 저온 용액공정으로 손쉽게 제작할 수 있는 가성비 좋은 페로브스카이트 박막을 적층하는 방식으로 화합물 반도체 태양전지의 효용가치를 높이는 구조를 설계했다.

실제 연구팀이 구현한 복층구조의 태양전지를 적용한 결과 갈륨-비소 태양전지의 성능을 15% 이상 끌어올릴 수 있었다.

이번 연구성과는 국제학술지 ‘어드밴스드 에너지 머티리얼스’ 2019년 12월 19일자 표지논문으로 선정됐다.

nbgkoo@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요트데이in시드니
    요트데이in시드니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