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경기콘진 , 4차산업혁명 전문인력 배출

  • 기사입력 2019-12-08 16:2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수원)=지현우 기자] 경기콘텐츠진흥원이 지난 6월부터 약 5개월간 운영한 ‘청소년 VR/AR 교실’ 을 통해 대한민국 미래 4차 산업혁명을 이끌어 갈 전문 인력 50여명이 배출됐다고 8일 밝혔다.

‘청소년 VR/AR 교실’은 4개 특성화고 청소년을 대상으로 이론과 실습, 콘텐츠 제작 등 VR/AR 교육을 지원한다. 학생들 진로 탐색과 취업 의지를 고취해 해당 분야 미래 인재로 키우기 위해 추진한 사업이다.

경기도와 콘텐츠진흥원은 지난 4월 공모를 통해 군포e비즈니스고교, 부천공업고교, 삼일공업고교, 성일정보고교 등 도내 특성화고 4개교를 선정했다. 지난 6~11월 총 120시간 동안 씨샵(C#)과 유니티(Unity) 프로그래밍, 가상·증강현실(VR/AR) 이론과 실습 교육, 콘텐츠 제작 프로젝트 등을 진행했다.

지난 달 23일에는 광교 경기문화창조허브에서 사업성과를 공유하고 학생들이 준비한 과제를 선보이는 성과발표회를 열었다. 발표회에는 총 8개 팀 학생 50여명과 교사 10명이 참석했다. 학생들은 이날 유니티로 제작한 VR방탈출, 미로, 리듬과 슈팅 등 게임과 AR 게임 등 다양하고 재미있는 작품들을 선보였다.

경기도는 VR/AR 성과보고회를 개최했다. [경기도 제공]

학생들의 작품에 대한 평가는 4개 학교의 담당 VR강사 4명이 맡았다. 4개 우수 팀과 장려 팀, 4명 우수 학생상 등 총 12건을 시상했다. 우수 팀으로 선정된 군포e비즈니스고 ‘보여주는 부분이조’팀의 ‘화살배기’는 갈대밭에서 날아오는 화살을 리듬에 맞춰 검으로 막아내며 결투를 하는 VR게임이다. 콘텐츠에 사용된 배경음악을 직접 제작해 심사위원으로부터 적극적이고 창의적 이라는 호평을 받았다.

삼일공고 ‘종민이와 간부들’팀의 ‘원사이디드파이터(One sided fighter)’는 상대방을 일방적으로 공격하는 VR 복싱게임으로 체험자가 복싱을 통해 스트레스를 풀 수 있도록 제작한 콘텐츠다. 게임 내 캐릭터들 움직임이 자연스러운 애니메이션으로 구현돼 심사위원들의 호평을 받아 우수 팀으로 선정됐다.

deck917@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