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김유지, 정준과 진한 키스 ‘리얼 커플’
[TV조선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 ‘연애의 맛’]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배우 정준과 김유지가 30일 만에 공개 입맞춤을 하며 애정을 과시했다.

28일 방송된 TV조선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 ‘연애의 맛’에서는 함께 여행을 떠난 정준, 김유지의 모습이 공개됐다.

정준과 김유지는 강원도 홍천으로 ‘만난 지 30일 기념 여행’'을 떠났다. 이때 김유지는 30일 기념 서프라이즈를 준비했다. 직접 준비한 도시락에 이어 교복까지 준비해 온 것. 여자친구의 정성어린 이벤트에 정준은 행복해 했다.

특히 그날 저녁, 김유지는 새하얀 드레스를 입고 정준을 기다렸고, 정준은 그의 모습에 감격해 “어떻게 이렇게 이쁠 수가 있어”라며 눈물까지 흘렸다. 정준은 김유지의 모습에 “유지야, 천사야?”라며 감탄했다.

김유지는 사귄 지 30일을 기념하며 정준을 위해 편지와 선물을 준비했다. 정준은 김유지의 모습에 눈물을 흘렸다. 김유지도 편지를 바로 읽어 내려가지 못하며 눈물을 보였다. 직접 쓴 편지들을 읽어 내리던 김유지는 마지막에 “진심으로 사랑해요”라고 외쳤다.

이후 두 사람은 단 둘이 수영장에 들어가 물장구를 치며 깊어가는 홍천의 밤을 즐겼다. 이들 연인의 분위기는 점차 무르익었고 두 사람은 서로를 끌어안고 그윽하게 쳐다보더니 진하게 입을 맞추며 수위 높은 애정행각을 보였다.

min3654@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