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증권
  • 베트남에 힘싣는 KB운용…호찌민 사무소 개소

  • 현지 리서치강화로 투자기회 발굴
  • 기사입력 2019-09-04 11:0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손상재 KB손해보험 호찌민 사무소 소장, 응우엔 둑 호안 KB증권 베트남 법인 대표, 이현승 KB자산운용 대표, 서호창 KB자산운용 베트남 사무소장, 조재민 KB자산운용 대표, 김영성 KB자산운용 글로벌운용본부장, 김중관 KB국민은행 호찌민 지점장(사진 왼쪽부터). [KB자산운용 제공]

KB자산운용이 베트남 호찌민에 현지 사무소를 개소하며 베트남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한다.

KB자산운용은 베트남 호찌민 롯데호텔에서 ‘KB자산운용 베트남 대표 사무소’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4일 밝혔다. 2017년 싱가포르, 2018년 상하이에 이어 KB자산운용의 세번째 해외 진출이다. 사무소장은 지난 5월 영입된 서호창 상무가 맡게 됐다. 개소식에는 조재민·이현승 KB자산운용 대표이사를 비롯해, 서호창 사무소장, 김영성 글로벌운용본부장, 응우엔 둑 호안(Nguyen Duc Hoan) KB증권 베트남법인(KBSV) 대표 등이 참석했다.

KB자산운용은 사무소를 통해 베트남 현지 리서치를 강화, 신규상품을 개발하고 추가 사업 기회를 모색한다는 전략이다.

조 대표는 “싱가포르, 상해법인에 이어 베트남 사무소 설립은 글로벌 운용 역량을 더욱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이며 “신속한 진출을 위해 현지운용사 제휴나 인수가 아닌 사무소 형태로 출발하게 됐고 향후 독자 운용 기반을 갖게 된다”고 설명했다.

이 대표도 “사무소 개소를 통해 인구구조와 산업 측면에서 성장잠재력을 지닌 베트남 시장에서 다양한 대체투자기회 발굴을 통해 글로벌 사업확장을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현재 베트남에는 국내 증권·운용사에서 8개 현지법인, 11개 현지 사무소가 진출해 있다.

김상수 기자/dlcw@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