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과학기술
  • 과학벨트 입주 지플러스생명과학, 120억 투자유치 성공

  • ? 비유전자변형 작물개량 기술 성과 창출 기대
  • 기사입력 2019-09-03 13:0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전경.[헤럴드경제 DB]

[헤럴드경제=구본혁 기자]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은 과학벨트 기능지구 지원사업 주관연구기관인 지플러스생명과학이 120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3일 밝혔다.

지플러스생명과학은 지난해 기초과학연구원(IBS)의 유전자가위 기술을 이전받아 사업화를 추진하고 있는 신약개발 바이오 벤처기업이다.

이전받은 비유전자변형 작물개량 기술은 외부 DNA를 삽입 없이 sgRNA-단백질 복합체를 직접 식물세포에 투입해 작물 형질을 개발할 수 있어 기존 유전자변형 작물 개량 방식과 달리 안정성 면에서 우위를 보이는 기술이다.

지플러스생명과학은 이번 투자유치로 유전자가위 기술과 비유전자변형 방식 식물개량 기술을 융합한 식물기반 바이오의약품 개발 플랫폼을 구축하는데 주력해나간다는 계획이다.

이번 투자유치 성과를 이뤄낸 바탕에는 특구재단의 과학벨트 기능지구 지원사업의 다양한 사업화 지원 프로그램이 뒷받침하고 있다.

특구재단에서는 우수한 공공연구성과 발굴, 비즈니스모델 수립, 기술이전과 이를 기반한 사업화 R&D 자금 지원, 후속 특허 및 투자컨설팅, 해외마케팅 지원 등 사업화 전주기에 걸쳐 다양한 맞춤형 사업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최성화 지플러스생명과학 대표는 “과학벨트 청주기능지구 오송에 지능형 식물 호텔기반 바이오의약품 연구개발 시설 준공을 앞두고 있고, 향후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글로벌 선도기업으로 거듭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양성광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이사장은 “기능지구 기업의 수요를 기반으로 공공기술을 긴밀히 연결하여 과학벨트 성과확산 가속화를 촉진시키고, 기업의 혁신성장을 위해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nbgkoo@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요트데이in시드니
    요트데이in시드니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