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회일반
  • 日 근접 태풍 ‘크로사’ , 15일 밤 부산·경남 해안 상륙 예고

  • 기사입력 2019-08-14 13:5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중형급 태풍 ‘크로사’예상 이동 경로. [기상청 홈페이지 캡처]

[헤럴드경제=이운자 기자] 북상 중인 제10호 태풍 ‘크로사’가 당초 예상보다 더 한반도에 근접하고 있어 부산과 경남 해안이 직접 타격을 입을 것으로 전망된다.

14일 기상청에 따르면 ‘크로사’는 이날 오전 9시 현재 일본 가고시마 남동쪽 약420㎞ 인근 해상에서 시속 10㎞로 북서 방향으로 이동 중이다. 특히 태풍 크로사의 진로는 지난 6일 발생 이후 북서쪽으로 향하고 있어 이대로 진행방향이 지속된다면 한반도 남부 지방에 상륙하게 된다.

중형급 태풍인 ‘크로사’는 15일 새벽 일본 규슈에 상륙한 뒤 오전 9시께 가고시마 북동쪽 약 200㎞ 육상을 관통할 것으로 보이며 이날 오후 동해로 빠져나갈 것으로 보인다. 다만 이 과정에서 태풍 크로사의 중심이 분리될 징후가 보이면서 변칙적인 진로 변경이 예상되고 있다.

이로 인해 크로사가 우리나라 부산과 경남 동해안 쪽으로 더 접근해 북동진할 가능성이 큰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윤 통보관은 “태풍 진로에 가까운 남해 동부와 동해상, 일부 부산과 경남 해안 등도 태풍의 영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며 “태풍 특보 영역이 확대될 전망”이라고 덧붙였다.

기상청은 이날 오전 10시 30분 부산, 울산, 경남 양산·김해·거제, 경북 영덕·울진·포항·경주에 태풍예비특보를 발표했다.

중형급 태풍 크로사는 중심기압이 970hPa(헥토파스칼)이며 최대 풍속은 시속 115㎞(초속 32m), 강풍 반경은 430㎞에 달한다.

yihan@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