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문화일반
  • 진제 종정 국난 극복 교시…“한일 정치인 대립에서 원융무애로”

  • 기사입력 2019-08-13 10:4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조계종 종정 진제 스님

[헤럴드경제=이윤미 기자]조계종 진제 종정이 한일 경제전쟁 및 한반도 안보 위기 등 우리나라가 처한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자는 염원을 담은 교시를 발표했다.

진제 종정은 13일 교시에서 불교는 그동안 나라에 어려움이 있을 때마다 아픔과 슬픔과 고뇌를 국민과 함께해왔다며, 불교는 국가와 민족의 구분없이 자비실현과 생명평화를 지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진제 스님은 특히 “한·중·일 삼국불교는 한일 양국의 존엄한 안보와 경제를 위하여 조석으로 부처님께 정성을 다하여 축원”해 달라고 당부했다.

진제 스님은 역사 속에서 불교가 감당해온 역할을 강조했다. 고려시대에는 몽고의 침략으로 국민이 도탄에 빠졌을 때 팔만대장경을 조성, 국민의 마음을 하나로 모아 국난을 극복했고, 임진왜란 떄는 서산·사명·처영 대사가 일본과 화친을 맺어 나라를 구하는 데 이바지했음을 예시했다.

진제 스님은 한중일 불교의 역할을 강조한 데 이어 한일 양국의 정치인에게도 대립에서 “원융무애 중도의 사상으로 자성을 회복”해 줄 것을 당부했다.

meele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