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산업일반
  • 일제 혈액·혈장 수입안해…“보건쪽 무역보복 문제 없다”

  • 기사입력 2019-08-09 08:2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함영훈 기자] 보건 당국은 일본의 무역보복과 관련해 “보건 분야에 별 여파가 없다”고 밝힌 것으로 9일 알려졌다.

약업신문 보도에 따르면, 보건복지부는 일본 무역보복 대응팀(팀장 강도태 보건의료정책실장)을 꾸려 현재 일본 전문의약품 주요품목과 재고 등 사전조사에 나섰다.

복지부측은 “의약품의 경우 전략물자가 아니기 때문에 최근 한국이 제외된 일본 화이트리스트에서 해당되는 코드에서도 포함된 코드가 없다”면서 “혈액·혈장제제가 코드에는 포함돼 있긴 하지만, 현재 우리나라에서 일본 혈액혈장을 수입해 사용하고 있지 않기 때문에 해당사항이 없다”고 설명했다.

복지부는 관계자는 “지금은 괜찮지만 혹시 장기화돼 직접 관련되지 않더라도 보건의료산업 전체에 영향이 미칠 것이 우려돼 대비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보건산업진흥원도 제약·바이오 관련 협회 등과 협력해 업계 재고 수준을 파악하는 정도를 확인하는 작업도 함께 진행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abc@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