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포츠일반
  • 류현진, 레드카펫 밟았다…아내 배지현 “정말 자랑스럽다” 함박웃음

  • 기사입력 2019-07-10 07:4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게티이미지]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류현진(32·LA 다저스)이 메이저리그 올스타전 레드카펫을 밟았다.

류현진은 10일(한국시각) 미국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 프로그레시브 필드에서 열리는 올스타전 경기를 앞두고 진행된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했다.

내셔널리그 올스타 선수로는 가장 먼저 류현진이 아내인 배지현 전 아나운서를 비롯해 아버지, 어머니, 형 등 가족들과 함께 흰색 쉐보레 픽업트럭을 타고 입장했다.

내셔널리그 올스타팀 선발투수로 등판하는 영예를 안은 류현진은 가족과 함께 레드카펫을 빛내며 생애 처음으로 올스타전 무대를 밟았다.

프로그레시브 필드 외야 입구의 전용 통로에서 내린 류현진은 가족과 함께 간단한 사진 촬영 후 방송 인터뷰와 팬 사인회를 진행했다.

류현진이 2013년 빅리그 데뷔 이후 올스타전 레드카펫을 밟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배지현 아나운서는 소셜미디어를 통해 “정말 자랑스럽다”는 소감을 남겼다.

류현진은 10일 오전 8시 30분 프로그레시브 필드에서 열리는 메이저리그 올스타전에서 내셔널리그 선발투수로 등판한다.

min3654@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