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산업일반
  • 제일약품, 벤처 에스바이오메딕스에 세포치료제 기술이전

  • 기사입력 2019-07-08 10:5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함영훈 기자] 에스바이오메딕스는 제일약품으로부터 배아줄기세포치료제 기술에 대한 지적재산권 및 관련 적용 기술을 인수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에 ㈜에스바이오메딕스가 제일약품㈜으로부터 이전 받은 기술은 배아줄기세포에서 신경전구세포를 대량생산하고 망막세포로 분화시키는 기술이다.

신경전구세포들이 3D 형태의 신경전구세포구(spherical neural mass)로 유지, 계대배양되면서 기능성을 유지한 채 대량배양이 가능한 기술이다. 필요에 따라 냉동보관이 가능하기 때문에 원하는 시기에 원하는 양만큼 신경전구세포를 공급할 수 있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배아줄기세포 배양방법이 상대적으로 까다롭고 원하는 세포로 분화시키는 기술이 필요하기 때문에 극소수의 기업만이 치료제 개발 및 제품화에 착수해 왔다. 신경전구세포구는 초기 계대과정에서 낭성구조물을 형성할 수 있는데 이 낭성(cystic)구조물로부터 망막상피세포가 만들어지고 나머지 신경전구세포들은 특정환경에서 시각세포로 분화 할 수 있다.

에스바이오메딕스는 GMP생산시설을 기반으로 성체 및 배아줄기세포, 면역세포, 3D세포치료제 등과 같은 다양한 세포치료제를 연구 및 개발하고 있다. 현재 배아줄기세포를 통해 척수손상, 파킨슨병, 뇌졸증 등 뇌 신경계 질환치료제를 개발하는 것이 대표적이다. 배아줄기세포 유래 척수손상세포치료제가 비임상시험을 마치고 임상시험 승인 심사 중으로 국내기술 최초로 배아줄기세포 유래 세포치료제의 임상시험 진입을 앞두고 있다.

배아줄기세포를 활용한 파킨슨병 치료제는 현재 비임상 단계로 내년 2020년에 임상 시험 진입을 목표로 하는 등 회사는 다양한 배아줄기세포 파이프라인의 개발에 잰걸음을 보인다.

또 지방유래 성체줄기세포를 3D배양하여 기능을 강화한 하지허혈 세포치료제의 임상시험도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신청한 상황이다.

abc@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Mercedes Benz Fashion Week Madrid SpringSummer 2020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