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일반
  • [생생건강 365] 심장 두근두근 아픈 심장판막증…노화가 원인?

  • 기사입력 2019-06-11 08:3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김태열 기자] 심장은 심장근육이 지속적으로 펌프운동을 하면서 피를 받아들이고 내보내기를 반복합니다. 판막은 이 과정에서 피가 앞 방향으로만 흐를 수 있도록 밸브(Valve) 역할을 합니다. 심장판막질환은 판막에 이상이 생기는 모든 병을 일컫는 말로, 크게 협착증과 폐쇄부전증 두 가지로 나뉩니다.

그 중 대동맥판막협착증의 경우, 다른 판막질환에 비해 상대적으로 증가하는 추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이는 평균 수명 증가로 퇴행성 변화에 의한 협착이 늘고 있기 때문입니다.

대동맥판막협착증 숨이 차거나 가슴이 답답해지는 호흡곤란 증상이 대표적입니다. 초기에는 운동을 하거나 계단을 많이 오를 때 증상이 나타나지만, 병이 악화될수록 앉거나 누워 있어도 심해져서 숨이 가빠지게 됩니다. 판막질환이 오래 되어 맥박이 불규칙하게 뛰면 아무런 신체 활동 없이 가슴 두근거림이 생기기도 하며, 심한 경우 기침과 피가래 및 가슴 통증이 발생하기도 합니다.

심장판막질환에서 피가 역류하거나 판막이 좁아졌다고 해서 무조건 수술을 하는 것은 아닙니다. 일반적으로 판막에 병이 있는 경우에는 약물치료를 우선으로 하며 경과를 관찰하고, 일상생활이 힘든 정도의 증상이 발생하는 경우에는 수술을 고려해야 합니다.

수술 방법에는 크게 자신의 판막을 보존하는 판막성형수술과 인공판막으로 치환하는 판막치환수술로 나눌 수 있으며, 질병에 따라 수술 방법 선택에 차이가 있습니다. 심장 판막에 조금 이상이 있다고 해서 걱정부터 할 일이 아닙니다. 심장수술 자체가 지니는 위험성 및 수술 이후에 발생할 수 있는 문제점도 함께 고려해야하기 때문에, 수술 시기의 선택이나 그 방법 선택(치환술 혹은 성형술)에 대해서는 반드시 전문의와의 충분한 상담이 중요합니다.

<도움말 : 고대구로병원 흉부외과 백만종 교수>

kty@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