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사업가 납치ㆍ살해 공범 혐의…조폭 친동생 구속

  • 기사입력 2019-05-24 21:2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부동산 업자 납치ㆍ살인 사건에 가담한 혐의를 받는 폭력조직 부두목의 친동생이 경찰에 구속됐다.

광주 서부경찰서는 감금 혐의로 조모(58) 씨를 구속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한 광주지법 박옥희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범죄사실이 소명되고 도주 및 증거인멸 염려가 있다”고 영장 발부 사유를 밝혔다.

조 씨는 국제PJ파 부두목인 형(60) 등 일당 3명과 함께 지난 20일 오전 1시께 광주 서구 한 노래방에서 A(56) 씨를 차에 태우고 서울까지 운전한 혐의를 받고 있다.

조 씨는 서울 강남구 논현동까지 운전한 뒤 일행에게 차를 넘겨주고 KTX로 혼자 광주로 돌아왔다.

다음날인 21일 오후 10시 30분께 A 씨가 심하게 폭행당한 모습으로 경기 양주 인근에서 숨진 채 발견되자 경찰은 조 씨를 공범으로 보고 긴급체포했다.

조 씨는 경찰 조사에서 “형의 부탁으로 운전만 했다”며 “폭행 사실은 알지 못한다”고 혐의를 부인했다.

경찰은 구속된 조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와 잠적한 형의 행방 등을 추궁할 예정이다.

의정부지법은 이날 살인 및 사체유기 혐의로 검거된 공범 김모(65) 씨와 홍모(61) 씨에 대해 구속영장과 체포영장을 각각 발부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눈부신 몸매... Victoria's Secret Fashion Show'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