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헤럴드경제
  • 시니어벤처협회, 도전하는 중·장년 시니어 창업 함께하는 ‘디딤터’ 개소식 개최

  • 기사입력 2019-05-23 17:5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 경제]5월 23일 서울시 광진구에 위치한 시니어벤처협회(회장: 신향숙)에서 현판식이 열렸다. 행사에는 오세훈 전 서울시장과 박미경 여성벤처협회장 등이 참여했다.

우수한 인재 활용과 건강한 사회 및 경제를 만들어가기 위해서는 중장년 시니어의 적극적 활용이 필요하다. 그런 관점에서 조기 퇴직자가 증가하고 고령화 사회가 가속화되면서 시니어의 오랜 업무경험과 인적자본 등을 기반으로 한 '시니어 창업' 생태계가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

중장년 시니어는 이미 중간관리자 이상의 경험으로 사업관리나 위기관리 능력이 확보되어 있고 오랜 직장 생활을 통해 사업에 힘이 될 '인적자본' 또한 풍부하여 사업의 성공가능성 및 사업생존력이 크다. 창업 후 사업 가능성이 있을 때 투자에만 의존하는 청년창업과 달리 중장년 시니어는 '자기자본' 투자를 통해 사업 안정화 및 확장이 가능하다.


시니어벤처협회(회장 신향숙)는 23일 서울 광진구에 시니어창업허브 ‘디딤터’를 열었다. 이날 개소식에는 시니어벤처협회 관계자 및 유관업체 관계자, 오세훈 전(前) 서울시장 등 내빈이 함께 참여하여 개소를 한 마음으로 축하했다. 시니어창업허브 ‘디딤터’는 인생 3모작 중 창업으로 2모작에 도전하는 중·장년 시니어를 지원한다. 60여 평 규모에 강의실, 1인 창업자 공유사무실, 커뮤니티 공간 등을 갖추고 있으며, 협회는 이를 지역 내 중장년 시니어 창업의 중심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디딤터’는 도전하는 중장년 시니어가 기술 및 서비스 분야 창업에 도전하도록 창업 교육부터 창업 보육은 물론 투자 및 성장까지 창업 생태계 전 생애에 걸친 지원을 진행할 것이다. 

중장년 시니어 창업자가 오랜 업무에서 축적된 기술이나 경험을 초기 창업시장에서 제대로 활용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 아이디어를 제대로 사업화할 수 있는 기반을 제공한다.

시니어창업허브 ‘디딤터’는 이번에 개설하는 ‘디딤터’ 광진을 시작으로 ‘디딤터’ 종로, ‘디딤터’ 강남, ‘디딤터’ 대구 등 전국 단위로 공간을 확대하고 창업 교육, 지원, 보육을 위한 표준화된 시스템을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

신향숙 회장은 “충분한 역량을 갖추고도 창업에 대한 이해가 부족하여 골목상권 자영업 시장에서 시행착오를 하는 퇴직자가 많다. 오랜 업무 경험에서 사업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그를 사업화하는 과정을 돕는 시니어 창업의 중심이 되고자 한다“고 강조했다.

시니어벤처협회는 중소벤처기업부 인가 사단법인으로 창업 생태계 전 생애에 대한 지원체계를 만들어 나가고 있다.

김서연/ sykim@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아름다운 '머슬마니아 수상자' 화보
  •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화려한 뒷모습의 제니퍼 로페즈'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