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정치1번지
  • 국민여론 “원전확대” 비중 늘고 “축소”는 줄었다

  • 기사입력 2019-02-08 07:5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지난해 6월 조사 대비 확대 10%p↑, 축소 5%p↓
-文 중단시긴 신한울 5ㆍ6호기 건설에 대해서는 절반 이상이 ‘다시해야’ 

지난달 21일 청와대 앞 분수대 광장에서 탈원전 반대 및 신한울 3, 4호기 건설 재개 촉구 기자회견이 열렸다. 회견을 마친 참석자들은 33만6768명이 작성한 신한울 3, 4호기 건설 재개 촉구 서명과 문재인 대통령에게 보내는 공개서한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에게 전달했다. [연합]

[헤럴드경제=최정호 기자] 원자력 발전 확대에 대해 찬반이 팽팽했다. 문재인 대통령 집권 초와 비교해서는 ‘확대해야 한다’는 응답이 크게 늘었다.

또 현 정부가 중단시킨 신한울 원전 3ㆍ4호기에 대해서는 완성시켜야 한다는 응답이 많았다. 문 정부의 ‘반 원자력’ 에너지 정책에 대한 국민들의 반대가 빠른 속도로 늘고 있다는 의미다.

한국갤럽이 8일 발표한 ‘원자력발전과 에너지 정책 방향에 대한 인식 조사’ 결과 원자력발전 방향에 대해 응답자 24%가 ‘확대’, 27%가 ‘축소’로 엇비슷하게 나타났다. 37%는 ‘현재 수준 유지’라고 답했으며 12%는 의견을 유보했다.

이는 지난해 6월 조사 결과 ‘확대’ 14%, ‘축소’ 32%, ‘현재 수준 유지’ 40%와 비교해 원전에 대한 우호적 여론이 10%포인트 늘어난 셈이다. 반면 원전을 축소해야 한다는 의견은 5%포인트 줄었다.

한국갤럽은 “기상 관측 이래 폭염특보, 열대야 최장 기간 기록을 남긴 작년 여름, 그리고 고농도 미세먼지 경보가 긴급재난문자로 전해지는 이번 겨울 등을 맞아 전력 수급과 대기 환경 관련 인식 변화에서 비롯한 결과”라고 설명했다. 한편 2017년 8~9월 신고리 5ㆍ6호기 공론화위원회가 전국 성인 2만여 명을 대상으로 한 1차 조사에서는 원자력발전 ‘확대’ 13%, ‘축소’ 39%, ‘현재 수준 유지’가 31%였다.

원전 확대 의견에 ‘환경’ 요소가 대거 등장한 것도 주목 받았다. 원자력발전 확대 희망자에게 그 이유를 물은 결과 ‘비용 저렴 고효율’(21%), ‘친환경적’(18%), ‘에너지 자원 확보 필요, 전기 수요 증가’(14%), ‘대체 에너지 부족, 개발 어려움’(10%) 순으로 나타났다. 앞선 조사와 비교해 확대 희망 이유에서 ‘친환경적’, ‘미세먼지 감축’과 같은 응답이 새롭게 등장한 점에 주목할 만하다.

최근 정치권에서 논란이 되고 있는 신한울 원전 3ㆍ4호기 건설 여부에 대해서 여론은 보다 반 정부적 성향을 보였다. 문재인 정부가 탈원전 정책의 대표적인 사례로 건설을 중단한 것에 대한 반발이다. 문 정부는 2017년 이후 신규 원자력발전소 계획을 모두 중단했으나, 최근 일부 정치권과 지역 주민 등은 경북 울진군에 건설 예정이던 신한울 원자력발전소 3·4호기 건설 재개를 주장하고 있다.

신한울 원전 3ㆍ4호기를 예정대로 ‘건설해야 한다’는 응답자는 35%, ‘건설하지 말아야 한다’는 22%로 나타났다. 보수층에서는 56%가 ‘건설해야 한다’로 수렴됐고 중도층은 ‘건설해야 한다’ 36%, ‘건설하지 말아야 한다’ 22%, ‘판단 유보’ 36%, 진보층은 ‘건설해야 한다’ 22%, ‘건설하지 말아야 한다’ 37%, ‘판단 유보’ 38%로 분산됐다.

한편 ‘원자력과 석탄화력 발전 비중을 줄이고 신재생에너지 비중을 늘리는 현 정부의 에너지 정책 방향’에 대한 질문에서는 응답자 64%가 ‘찬성’, 24%가 ‘반대’했다.

하지만 찬성 비중은 낮아졌다. 현 정부 에너지 정책 방향 발표 직후인 2017년 6월에는 ‘찬성’이 84%, 1년 후인 2018년 6월에는 72%, 이번 조사에서는 64%로 감소했다.

이번 조사는 지난 1월 29일부터 31일까지 전화조사원 인터뷰 방식으로 전국 만 19세 이상 남녀 1004명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는 ±3.1%포인트다.

choijh@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무대를 장악한 '두아 리파'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