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통신
  • SKT, ‘동남아 우버’ 그랩과 조인트벤처(JV) 설립…‘T맵’ 동남아 진출

  • 기사입력 2019-01-30 11:0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싱가포르에 조인트벤처 ‘그랩 지오 홀딩스’ 설립
- 1분기 그랩 전용 내비 출시…동남아 전역 확대

SK텔레콤 박정호 사장(왼쪽)과 앤서니 탄 그랩 CEO가 30일 서울 중구 을지로에 위치한 SK텔레콤 본사에서 ‘맵&내비게이션’ 관련 사업 추진을 위한 JV ‘그랩 지오 홀딩스’ 설립 협약을 맺고있다. [사진=SK텔레콤]

[헤럴드경제=정윤희 기자]SK텔레콤이 동남아시아 최대 차량 공유 기업인 그랩(Grab)과 손잡고 모바일 내비게이션 ‘T맵’의 동남아 진출을 추진한다. 이를 위해 싱가포르에 조인트벤처(JV)를 설립하기로 했다.

SK텔레콤은 그랩과 30일 서울 중구 을지로 SK텔레콤 본사에서 조인트벤처 ‘그랩 지오 홀딩스(Grab Geo Holdings)’ 설립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설립되는 ‘그랩 지오 홀딩스’는 제럴드 싱 그랩 서비스총괄이 최고경영자(CEO)를, 김재순 SK텔레콤 내비게이션 개발셀(cell)장이 최고기술책임자(CTO)를 맡는다.

이번 JV 설립은 전용 맵(Map)과 내비게이션 서비스 확보 등 그랩의 경쟁력 강화 필요성과 성장 잠재력이 큰 동남아에서 자율주행, 정밀지도 등 미래 모빌리티 사업을 추진하려는 SK텔레콤의 이해가 맞아 떨어진 결과물이다.

‘그랩 지오 홀딩스’는 올해 1분기 중 싱가포르에서 사용할 수 있는 ‘T맵’ 기반의 그랩 운전자용 내비게이션을 선보일 계획이다. 전용 내비게이션은 최적화된 길안내뿐만 아니라 차량정체 등 도로상황도 알려준다.

이를 위해 SK텔레콤은 차량 및 도로 정보, 교통현황 등을 분석하는 빅데이터 분석 알고리즘, 초정밀 위치 측위 솔루션 등 T맵의 핵심 기술력과 인프라를, 그랩은 동남아 각국의 차선, 신호등 등 도로 정보와 지도 데이터를 제공한다.

JV는 해당 내비게이션을 싱가포르의 그랩 공유 차량 운전자들에게 우선 서비스한 후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베트남 등 동남아 전역으로 적용 범위를 확대할 계획이다.

두 회사는 ‘그랩 지오 홀딩스’를 통해 다양한 위치 기반 상품·서비스를 발굴하는 동시에 향후 글로벌 모빌리티 사업에서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SK텔레콤은 향후 그랩의 차량 공유 사업과 JV의 맵 & 내비게이션 서비스 노하우를 바탕으로 동남아시아 내 신규 기업대상(B2B) 사업을 발굴한다는 방침이다.

2012년 설립된 ‘그랩’은 싱가포르, 필리핀, 태국 등 8개국 336개 도시에서 택시, 오토바이, 리무진 등을 운영하며 ‘동남아의 우버’로 불리는 차량공유서비스 업체다.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앱) 다운로드만 누적 기준 1억3500만건으로, 글로벌 차량 공유 기업 가운데 규모 면에서 중국의 디디추싱(DiDi)과 미국의 우버(Uber)에 이은 3위다.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은 “이번 JV 설립은 동남아 지역의 모빌리티 서비스 이용 방식에 큰 임팩트와 변화를 주는 출발선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글로벌 모빌리티 사업에서 새로운 성장을 견인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앤서니 탄 그랩 CEO는 “그랩은 매일 동아시아에서 새로 생기는 도로를 추가하는 등 지역특화(Hyper Local)를 핵심 전략으로 삼고 있다”며 “SK텔레콤의 지도ㆍ내비게이션 기술과 그랩의 지역 데이터의 결합은 이러한 전략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yuni@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Pam Hogg show in london
    Pam Hogg show in london
  • 테이프로 만든 예술
    테이프로 만든 예술
  •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