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사용안함(뉴스속보)
  • 손흥민, 아시안컵 가기 전 맨유 상대 마지막 골 사냥

  • 기사입력 2019-01-12 15:2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14일 새벽 맨유전 치른 뒤 ‘벤투호’ 합류



[헤럴드경제] 손흥민(27·토트넘)이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에 출전 중인 국가대표팀에 합류하기 전 마지막 경기에서 상승세의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와 격돌한다.

토트넘은 14일 오전 1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2018-20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2라운드 맨유와 홈 경기를 치른다.


이 경기는 손흥민이 아시안컵이 열리는 아랍에미리트(UAE)로 떠나기 전 치르는 마지막 경기다. 대표팀의 아시안컵 결과에 따라 그는 최대 2월 초까지 자리를 비운다.

영국 스카이스포츠 인터뷰에서 손 선수는 “이렇게 중요한 시기에 팀을 떠나는 게 쉬운 일이 아니다. 슬프지만 이번 경기에서 이겨 자신감을 안고 두바이로 가고 싶다”고 말했다.

맨유전에서 손흥민은 시즌 13호 골을 노린다.

9일 첼시와의 카라바오컵(리그컵) 경기에선 잠시 쉬어갔지만 그전까지 손흥민은 6경기 연속 공격포인트를 올렸다.

토트넘은 이번 시즌 리그에서 16승 5패로 3위를 달리고 있다. 맨체스터 시티(승점 50)와 2위를 오가고 있고 선두 리버풀(승점 54)도 추격 가능한 위치다.

맨유는 시즌 11승 5무 5패(승점 38)로 6위에 자리했으나 최근 기세가 무섭다.

조제 모리뉴 감독이 떠나고 올레 군나르 솔샤르 대행 체제에 접어들어 리그에서 4연승, 5일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3라운드까지 포함하면 공식 경기 5연승을 달리고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내가 Cardi B다'
    '내가 Cardi B다'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