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노보셀바이오, 면역세포기술 상용화…세계 시장 진출에 시동 걸어

㈜노보셀바이오(Novocellbio)가 일본 후쿠오카 세포치료 전문 클리닉인 규수 병원과 11월 4~5일 양일간의 협의 끝에 ‘일본 면역세포치료센터(공동운영)업무협약서’에 날인, 일본 암 치료 시장 진출 및 상용화에 본격적인 시동을 걸었다고 밝혔다.

이는 경쟁사에 비해 면역세포 배양기술과 그 세포의 활성도에 있어 기술력을 인정받은 것이며 10년 동안 한 눈 팔지 않고 오로지 면역세포 치료제 개발에만 몰두해온 성과라고 덧붙였다.

이번 계약은 양사가 공동 운영 조건으로 계약이 성사된 것이며, 이로써 (주)노보셀바이오(Novocellbio)는 NK면역세포 치료제의 세계적 우수성을 인정받고 일본 시장 진출은 물론 세계 시장 진출의 교두보를 마련한 시발점이라고 말했다.

또한, 본 계약의 후속 조치로 일본 후생성 세포배양 업체 변경 절차를 통해 1~2개월 후 후생성의 허가를 받는 즉시 본격적인 암 환자 치료에 나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일본 측 파트너사인 후쿠오카 소재 ‘규슈 병원’은 세계적인 줄기세포 권위자인 원장 차나미 마시노부 박사를 비롯해 일본 최고의 연구진으로 구성된 전문 클리닉이다.

자국인은 물론 중국, 한국을 비롯한 전 세계 환자들에게 NK.T세포시술과 줄기세포로 암 환자들을 치료하는 암 전문 클리닉으로 중국 투자회사로부터는 3,000억 원을 투자 받는 등 일본 내에서도 해당 분야에서 권위와 전문성을 인정받고 있는 전문 클리닉센터이다.

본 사업에 있어 홍보 및 마케팅은 일본 ‘규슈 병원’ 측에서 맡고 ㈜노보셀바이오(Novocellbio)는 NK면역세포 치료제 공급 및 면역세포배양의 연구개발을 전담하기로 했다.

윤병찬 yoon4698@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