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최대집 의협 회장, 이재명 신체검증에 “의사 들러리, 점나게 화난다”

  • 기사입력 2018-10-21 08:1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최대집 대한의사협회(의협) 회장은 최근 이재명 경기지사가 ‘신체부위 큰 점’ 논란과 관련해 수원 아주대병원에서 신체검증을 받은 데 대해 “사안의 본질을 흐리는 퍼포먼스”라고 밝혔다.

최 회장은 지난 1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재명 지사에 강한 항의의 뜻을 표한다’는 제목의 글을 통해 “환자를 진료하는 병원과 의사들을 이용하는 것은 대단히 잘못됐다”며 “이 지사는 경기도정에 충실하면서 해당 형사 소송에서 사실증거와 적법절차에 따라 소송에 성실하게 응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그는 “이 지사의 신체 특정 부위에 ‘점’이 존재하느냐, 존재하지 않느냐는 이번 형사 소송의 본질과 아무런 관련이 없다”며 “이번 소송은 공직선거법상 여배우 김부선씨와 교제 여부, 친형인 고 이재선씨의 강제 정신병원 입원 여부에 관한 허위사실 공표 여부를 따지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느닷없이 신체 특정 부위의 점의 존재 여부를 대학병원을 찾아가 소위 신체 검증을 받고 점이 없다고 발표했다”며 “왜 의료계가 이런 해괴한 퍼포먼스에 들러리를 서야 하나”고 반문했다.

그러면서 “병원은 화자를 진료하는 곳이지 한 정치인의 점 존재 여부를 의사의 눈으로 보아가며 검증해주는 곳이 아니다”며 “13만 대한민국 의사의 대표자로서 이 지사의 이런 사안의 본질과 관련 없는 행태에 대해 강력한 항의의 뜻을 표한다”고 밝혔다.

최 회장은 “신체 특정 부위의 점의 존재 여부를 대학병원과 의사들을 들러리 세우면서 검증한다는 이런 이상한 촌극을 접하고 조금 비속하지만 강한 항의의 변을 표한다”며 “ ‘점나게’ 화가 난다”고 덧붙였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