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이하늘, 김창열 아들 조롱 기사에 분노 “누가 쓰레기인가”

  • 기사입력 2018-08-23 07:0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이슈섹션] 그룹 DJ DOC 이하늘이 동료 김창열의 아들을 언급한 기사를 보고 분노했다.

이하늘은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제목 보고 열받아서 리그램 안할수가 없다! 가족까지 건드리는 너야말로 쓰레기”라며 “너네가 누구 인성을 얘기할 자격있는가?? 누가 쓰레기인가??”라는 글을 남기며 분노를 드러냈다.

이어 “하나 더 누가 작성한지도 모르는 악성 게시물을 보고 그걸 또 그대로 믿고 덩달아 악플이나 다는 너네들도 다 똑같다 그게 너네 그릇”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21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둥지탈출3’에는 김창열 가족의 일상이 공개됐다. 특히 어느덧 중학교 3학년이 돼 훌쩍 자란 김창열의 아들 주환 군의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방송에서는 전혀 문제가 될 것이 없었지만, 방송 후 나간 일부 기사에 김창열은 불편한 기색을 보였다.

김창열은 22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하나의 기사 화면을 캡처한 사진을 게재했다. 캡처된 사진 속에는 ‘아들은 전혀 그것하지 않네요’라는 제목이 적혀있다. 해당 기사에 적힌 ‘그것’은 김창열이 한 요식업체의 모델로 활동했을 당시 광고와는 달리 내용물이 부실해 비난을 받으며 생긴 별명을 떠오르게 하기에 충분했다.

이에 김창열은 “잘 살게요. 열심히 살게요. 가족 디스는 금지요. 좋은 아빠, 좋은 남편, 좋은 사람이 되겠습니다. 아이한테만큼은 이러지 않으셨으면 합니다. 부끄럽지 않은 아버지, 좋은 사람이 되도록 더 노력하겠습니다”라고 말하며 아이들 향한 부정적인 기사는 자제해주기를 당부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