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과학기술
  • [과학]ETRI, 美서 ‘다채널 HD’ 실시간 방송시연 성공

  • 기사입력 2018-05-24 08:3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한정된 주파수 자원, 주파수 효율 30%이상 개선

- 초고화질(UHD) 전송기술, 다양한 방송장비로 상용화




[헤럴드경제=구본혁 기자] 국내 연구진이 개발해 국제표준으로 이끈 방송 전송기술을 국제 표준화기구에서 실시간 방송 시연에 성공했다.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은 삼성전자와 함께 미국 워싱턴 DC에서 23일부터 이틀간 개최된 미국디지털방송표준위윈회(ATSC) 정기총회에서 ‘다채널 HD 기술’의 라이브 시연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24일 밝혔다. 
ETRI 연구진이 지난 2월 미국 CBC 방송사로 지상파를 통해 UHD 방송을 생중계 하고 있는 모습[제공=ETRI]

다채널 HD 기술은 ATSC 3.0 표준기반 계층분할다중화(LDM) 기술과 스케일러블 영상압축(SHVC) 기술이 결합된 기술이다. 이 기술을 방송환경에 적용할 경우 주파수 효율을 30%이상 개선할 수 있다고 ETRI는 설명했다.

이번 시연은 지난달 참가한 ‘국제 방송 장비 전시회(NAB 2018)’에서 미국 최대 지상파 방송사인 싱클레어 방송 그룹(SBG)의 요청으로 이뤄졌다.

이번 전시에는 ATSC3.0의 시스템 표준 기술인 엠펙 미디어 전송(MMT) 방식을 이용했고, 삼성전자는 기존 UHD 방송에 하이 다이내믹 레인지 기술을 더해 사실감을 향상시킨 최신형 QLED TV를 통해 검증했다.

ETRI는 이번 시연이 SBG의 스튜디오 영상을 ATSC 3.0 기반의 실시간 스케일러블 영상압축(SHVC)과 LDM 방식으로 방송을 송출해 회의장소인 워싱턴DC 로널드 레이건 빌딩에서 안테나로 방송영상을 수신하는 형태였다고 설명했다.

이번 시연을 위해 연구진은 먼저 ATSC 3.0 국제표준 기반의 송신시스템을 미국 볼티모어에 있는 SBG 본사에 구축했다.

이후 라이브 시연에서는 실시간 방송채널을 통해 다채널 HD기술을 적용한 상용 UHD TV와 이동수신 단말에서 각각 다채널 고화질(FHD, 1080p)과 일반화질(SD, 540p)의 영상 재생을 선보였다.

뿐만 아니라 국내 연구진이 최초로 개발해 국제표준으로 이끈 UHD 전송기술은 다양한 방송장비로 상용화되고 있다.

이수인 ETRI 이수인 방송미디어연구소장은 “미국 현지에서 우리 방송기술의 우수성과 신뢰성을 확보하고 국내 방송장비 기업의 해외시장 진출과 국내외 UHD TV 방송서비스가 더욱 활성화 될 수 있는 기회로 삼겠다”고 말했다.

nbgkoo@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핫보디, 핫비키니
    핫보디, 핫비키니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 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