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뉴스속보
  • 아르헨티나 수출 냉장고, KTL에서 편리하게 심사한다

  • 기사입력 2018-01-09 13:0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KTL, 아르헨티나 냉장고 제조자시험소 심사 권한 획득

[헤럴드경제=황해창 기자]앞으로 국내 기업이 냉장고 제품을 아르헨티나로 수출할 때 국내 기관에서 에너지효율 심사를 받으면 된다, 관련 시료를 현지로 따로 보내지 않고 국내 KTL에서 심사를 받아 시간과 비용이 대폭 줄어 기업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국내 유일 공공 종합시험인증기관 한국산업기술시험원(KTL)은 아르헨티나 표준인증협회(IRAM)로부터 국내 제조자시험소 평가 및 시험결과 승인을 위한 관리기관으로 지정받았다고 9일 밝혔다.
KTL기술진이 아르헨티나로 수출될 냉장고의 성능 시험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KTL]

이번 지정에 따라 KTL은 국내외 냉장고 제조사에서 진행되는 시험을 참관하고 제조사 시험 결과를 승인하는 자격을 획득하게 되었다. 앞으로 관련 기업들은 KTL을 통해 수출에 필요한 안전시험 및 공장심사를 받을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에너지효율 제조자시험소 결과를 제출하면 현지로 시료 송부 없이 아르헨티나 인증 획득이 쉽고 편리하게 진행된다.

이번 국내 최초 냉장고 제품의 에너지효율 제조자시험소 심사 권한 획득은 그동안 KTL의 시험인증 기술이 아르헨티나 정부기관의 신뢰를 바탕으로 시험인정 범위가 추가 확장한 것으로 더욱 성과가 남다르다. 아르헨티나 인증을 위한 에너지효율 시험은 현지 시험만을 인정하나, 냉장고 제품을 생산하는 국외 제조사의 경우 현지법에 따라 지정된 기관의 제조자시험소 심사 결과를 인정하고 있다.

특히 지난 7월에는 아르헨티나 표준인증협회(IRAM)와의 업무협약으로 조명, 디스플레이, 가전제품 등 17개 품목 군에 해당하는 제품을 아르헨티나로 수출 시 현지로 시료를 보내지 않고 KTL의 국제공인시험성적서(IECEE CB) 및 공장심사로 인증 획득이 가능해져 수출기업들에 많은 도움이 되고 있다.

한편, KTL은 국내 최다인 전 세계 54개국 137개 시험인증기관과의 협력을 바탕으로 국내 기업의 수출지원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또한 지난해 미국 및 UAE 사무소를 개설하여 국내 기업의 수출에 대한 현지 지원과 함께 시험인증 애로사항 해결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용어 해설

*아르헨티나 표준인증협회(Argentine Normalization and Certification Institute)= 아르헨티나의 독립기관으로, 국제전기기기인증제도(IECEE) 국제공인인증기관(NCB)임. 전기, 전자, 화학, 가스관련 제품, 완구, 기계, 금속제품 등에 대하여 IRAM 표준에 부합할 경우 인증 또는 인증마크 부여한다.

*IRAM= IRAM 인증을 취득한 제품에 부착해야 하는 마크로 아르헨티나 내에서 판매되는 AC20-1000V 및 DC50-1500V에 속하는 모든 전기전자 제품은 강제인증이 요구된다.
hchwang@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中東 여인~시선 사로잡는 섹시 란제리~~~
    中東 여인~시선  사로잡는  섹시 란제리~~~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서커스? NO~~섹시하고 아찔하게~~~~
    서커스? NO~~섹시하고 아찔하게~~~~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