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해외 영화
  • ‘송승헌의 그녀’ 유역비, 실사판 ‘뮬란’에 캐스팅..경쟁률 1000대 1

  • 기사입력 2017-11-30 08:56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이슈섹션] 한류스타 송승헌의 그녀, 중국 인기 여배우 유역비가 실시판 영화 ‘뮬란’ 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 1000대 1의 경쟁률을 뚫었다.

할리우드리포터는 디즈니가 5대륙을 거치며 배우를 물색한 결과, ‘뮬란’ 주인공에 중국 여배우 유역비를 확정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디즈니는 ‘뮬란’ 주인공 역할로 마셜 아츠(무술)와 영어에 능숙한 배우를 찾았다. 유역비는 약 1000대 1의 경쟁률을 뚫은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유역비]
[사진=송승헌 유역비]
[사진=영화 뮬란]

2002년 드라마 ‘금분세가’로 데뷔한 유역비는 영화 ‘포비든 킹덤:전설의 마스터를 찾아서’(09), ‘아웃캐스트:절명도망’(15) 등을 통해 할리우드작에도 출연한 바 있다. 국내에서는 송승헌과 공개 열애 중인 중국 여배우로 유명하다.

디즈니는 최근 디즈니 유명 만화 시리즈를 실사판 영화로 제작하는 작업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미녀와 야수’의 주인공으로는 엠마 왓슨이 캐스팅돼 흥행에 성공했고, 앞으로 뮬란에 이어 알라딘 등 다양한 디즈니 저작물을 실사판 영화로 만들 계획이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런 속옷...'
    '이런 속옷...'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Bad Gyal Concert In Barcelona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