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섬유의류

  • [신제품·신기술] 태평양물산, 태양광·체온 발열 ‘히트업 코팅다운’ 개발

  • 기사입력 2017-09-20 16:34 |조문술 기자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신기술 적용된 혼합 충전재 ‘SP1’ 출시도

[헤럴드경제=조문술 기자] 태평양물산(대표 임석원) 다운소재 브랜드 프라우덴은 태양광과 체온으로 번갈아 발열되는 발열다운 ‘히트업 코팅다운’<개념도>을 개발했다고 20일 밝혔다.

히트업 코팅다운은 특수 광발열 케미컬 코팅으로 발열 기능을 첨가한 특수가공 다운이다. 고유의 경량성을 유지하면서 보온성을 극대화하기 위해 프라우덴의 기술력으로 24시간 작용하는 발열 메커니즘을 갖춘 게 특징이다. 


낮에는 태양광의 근적외선을 흡수하고, 실내에서나 저녁에는 인체의 원적외선을 흡수한 후 열에너지로 발생시킨다는 게 회사측 설명이다. 태양광 발열의 경우 최소 3도 이상의 발열효과 있어 상대적으로 적은 충전량으로도 높은 보온 효과를 얻을 수 있다고.

코팅과정에서 다운소재가 동시에 가공돼 동일 함량의 일반 다운 대비 필파워가 높은 편. 또 기존의 탄소나노 물질을 첨가하는 발열가공과는 달리 다운의 색상에 영향을 미치지 않아 흰색 또는 순백색 계열의 다운 등 종류의 제한 없이 어떠한 다운에도 적용이 가능하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프라우덴은 히트업 코팅기술이 적용된 발열 기능성 혼합 충전재 ‘SP1’을 함께 출시했다. SP1은 다운과 발열 특수 폴리에스터 볼패딩을 혼합한 제품으로, 다운과 특수 폴리에스터의 장점을 결합한 새로운 충전재다.

탁월한 보온성의 덕다운(솜털 80%+깃털 20%)에 특수 발열코팅된 ‘SP1 전용 볼패딩’을 1대 1 비율로 혼합, 볼패딩의 발열로 따뜻해진 온기를 다운이 머금어 체온보다 높은 온도를 오랫동안 유지해준다고 회사 측은 소개했다. SP1은 동일 사양의 다운 대비 40% 이상 가격이 저렴하게 책정됐다.

freiheit@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미녀 테니스 요정~ 아찔한 스매싱~~
    미녀 테니스 요정~  아찔한 스매싱~~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화려~섹시~ 파리의 유혹~~~
    화려~섹시~  파리의 유혹~~~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