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한국당 “문재인 정부, 北 지원 검토…국민 억장 무너뜨려”

  • 기사입력 2017-09-14 21:52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자유한국당이 통일부의 북한 지원 계획에 대해 “안보 위기 상황에서 국민의 억장을 무너뜨리는 계획”이라고 지적했다.

전희경 대변인은 13일 논평을 통해 이같이 문재인 정부를 비판하면서 “북한에 대한 퍼주기 정책이 핵과 미사일 개발의 원인이 됐다는 것이 자명한 사실”이라며 “그런데도 문재인 정부가 김정은이 인도적으로 800만 달러의 돈을 쓸 것으로 신뢰한다는 사실이 충격적”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북한에 대해 세계가 등을 돌린 상황에서 안보 위협의 최대 당사자인 우리 정부만이 무한 신뢰를 보이고 있는 형국을 국제 사회가 얼마나 비이성적인 상태라고 조롱하며 의구심을 보낼지 걱정이 앞선다”라고 강조했다.

또한 “북한이 연일 도발의 강도를 높여가고 있는 이때에 정상적인 국가라면 도저히 나올 수 없는 800만 달러 대북지원 계획은 당장 철회돼야 한다”라고 부연했다.

정태옥 원내대변인 역시 비슷한 논조의 논평을 통해 문재인 정부의 대북 정책을 비난했다. 그는 “직접 지원하겠다고 구걸해도 북한이 매몰차게 거부하니까, 이번에는 국제기구를 통해 간접적으로 지원하겠다는 것”이라고 했다.

앞서 이날 통일부는 유니세프와 세계식량계획(WFP) 등 유엔 산하 국제기구의 요청에 따라 북한에 800만 달러를 지원하는 방안을 21일 열리는 교류협력추진협의회 때 논의한다고 밝혔다.

onlinenew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100% 무료 만화
포토슬라이드
  • 걸그룹~ 엉밑살 보이며 노골적 섹시댄스~~~
    걸그룹~ 엉밑살 보이며 노골적 섹시댄스~~~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스텔라~ '숨겨진 '볼륨감'~ '매혹적 비키니 자태'~~
    스텔라~ '숨겨진 '볼륨감'~  '매혹적 비키니 자태'~~
  •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