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일반

  • 文대통령, “한미FTA 당당한 협상 할 수 있을 것”

  • 기사입력 2017-08-17 12:03 |김상수 기자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헤럴드경제=김상수ㆍ문재연 기자]문재인 대통령이 17일 한미 자유무역협정(FTA)과 관련, “국익을 지켜내는 당당한 협상을 할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사진=연합뉴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열린 취임 100일 기자회견에서 “한미 FTA가 양국에 호혜적 결과를 낳았단 사실을 알 수 있다”며 “2012~2017년 사이에 한미 교역량은 12% 늘었다”고 밝혔다. 이어 “상품 교역은 우리가 많은 흑자를 보고 있지만, 서비스 교역은 많은 적자를 보고 있고 대미 투자액도 우리가 더 많이 내고 있다”며 “이런 자료를 미국에 제시해 국익 지켜낼 것”이라고 자신감을 피력했다.

문 대통령은 “기본적으로 협상에 시간이 많이 걸리고 국회 비준 동의도 거쳐야 한다”며 “미국 FTA 개정협상 요구에 대해 당장 뭔가 큰일이 나는 듯 크게 반응하는 건 불합리한 것이라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dlcw@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케이트 업튼' G컵 글래머 섹시 매력?
    '케이트 업튼' G컵 글래머 섹시 매력?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