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교양.다큐

  • ‘MBC 퇴사’ 김소영 전 아나운서 “어떻게 살아야 할까 고민중”

  • 기사입력 2017-08-16 06:55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최근 MBC를 퇴사한 김소영 전 아나운서가 앞으로 행보에 대한 고민 중이라고 밝혔다.

김 아나운서는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퇴사한 뒤 여행을 다녀온 사실을 전하며 “어떻게 살아야 할까, 떠날 때 막막한 마음이 없었다면 거짓말이지만 그 자리를 다른 생각들로 많이 채우고 온 것 같다. 남은 포스팅은 차차 하겠다”는 글을 남겼다. 
[사진=김소영 인스타그램]

이어 “돌아오자마자 만난 친구들과 달라진 근황 얘기 중, 책 읽는 라디오는 이제 못하니- 하고 물어주었는데, 문득 생각이 나서. 세계문학전집을 장애인 분들을 위한 도서관과 각종 모임에서 많이 들어줬다고, 아쉽단 메시지를 많이 받았다”라며 MBC FM4U ‘굿모닝FM 노홍철입니다’ 고정코너였던 세계문학전집을 언급했다.

김 아나운서는 “현실적으로 쉽지 않지만 내가 할 수 있는 일이 있는지 고민하고 있다. 죄송하고 감사하다”는 말로 끝을 맺었다.

김소영 아나운서는 지난해 10월 ‘뉴스투데이’에서 하차한 뒤 ‘일밤-복면가왕’ 등에 일회성으로 주로 출연해왔으며, 지난 10일 퇴사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케이트 업튼' G컵 글래머 섹시 매력?
    '케이트 업튼' G컵 글래머 섹시 매력?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