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갤노트 FE’ 출시에 팬들 눈은 이미 ‘갤노트 8’으로…8월말 출시

  • 기사입력 2017-07-08 14:13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헤럴드경제]지난 7일 ‘불운의 명작’으로 불리는 ‘갤럭시노트7’을 재활용해 만든 ‘갤럭시노트FE(Fan Edition)’가 출시되면서 소비자들의 눈길은 오는 8월말 공개 예정인 갤럭시노트8에 쏠리고 있다.

갤럭시노트8은 프리미엄 제품으로는 처음으로 듀얼카메라가 탑재될 전망이다.

듀얼카메라는 2개의 카메라 모듈이 동시에 촬영하기 때문에 사진의 선명도가 높고 3차원(3D) 입체 영상도 촬영할 수 있다.

또 듀얼 엣지 디스플레이, 빅스비 버튼, 인피니티 디스플레이 등 상반기 출시된 갤럭시S8플러스와 비슷한 외형을 구현할 예정이다.

다만 당초 기대를 모았던 ‘디스플레이 일체형 지문인식 센서’는 갤럭시노트8에서 빠질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 5일(현지시각) IT매체 슬래시리크는 갤럭시노트8로 추정되는 두 장의 제품 사진을 소개했다. 사진 속 제품 후면에는 가로로 듀얼카메라가 배치돼 있으며 그 옆에 지문인식 센서로 보이는 홈 버튼이 있다.
삼성전자 갤럭시노트8 콘셉트 이미지.[사진=유튜브]

제품 화면 크기는 6.3인치로 전작인 갤럭시노트7보다 0.6인치가, 갤럭시S8플러스보다는 0.1인치 커진다.

배터리 용량은 갤럭시노트7보다 200㎃h(밀리암페어아워) 줄어든 3300㎃h이며 GB램에 64ㆍ128GB 저장공간을 채택, S펜 감도도 강화될 전망이다.

출고가는 1000달러(약 115만원)에 이를 것으로 전문가들은 예상하고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