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동서대 디자인대학 25주년 기념행사 다채

  • 기사입력 2017-05-26 08:39 |[헤럴드경제=윤정희(부산) 기자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 25일 소향아트홀에서 ‘디자인교육의 미래’ 기조강연
- 25년간의 역사 전시ㆍ‘아시아의 놀이문화’ 국제학술대회


[헤럴드경제=윤정희(부산) 기자] 동서대학교 디자인대학이 기념전시회와 국제학술대회 등 25주년을 기념해 다채로운 행사를 열었다.

25일 동서대는 특성화 대학으로서 디자인대학의 25년의 연구 성과를 조명하고 교류하는 소통의 장을 마련했다. 먼저 이날 오전 10시 소향아트홀에서 디자인대학 25주년 기념식을 열었다.

이 자리에는 ‘디자인 교육의 미래 및 부산지역 디자인교육’에 대한 학술 교류를 위해 한국산업디자이너협회 회장인 정도성 교수와 홍군선 부산디자인센터 원장 등 디자인학계의 여러 인사들이 참여했다.

[사진설명=GSI빌딩 3층에서 열린 디자인대학 개교25주년 기념 전시회 컷팅장면]

기념식에서는 권영걸 계원예술대학교 총장의 축사를 시작으로 미국 휴스턴대 산업디자인과 학과장인 권은숙 교수가 ‘디자인교육의 미래’라는 제목으로 기조강연을 했다. 이어 부산 지역의 디자인과 교수들이 참여하는 패널토론을 열고 디자인교육의 미래패러다임에 대한 의미 있는 토론이 이어졌다.

1995년부터 2016년도까지 졸업생들의 전공별 졸업전시회 도록과 포스터 등 디자인대학의 역사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기념 전시회인 ‘역사 아카이빙전’이 GSI빌딩 3층 디자인갤러리에서 열렸다. 같은 층 디자인 도서관 입구에는 디자인교육의 발자취를 더듬어 볼 수 있는 연대표를 전시했다. 연대표에는 한국과 부산의 디자인 관련 역사를 함께 기록해 시대의 변화와 함께 유기적으로 성장 발전한 동서대 디자인교육의 역사를 입체적으로 감상할 수 있도록 했다.

26일에는 UIT 국제세미나실에서 국제학술대회가 열린다. 한국, 중국, 일본, 대만의 4개국 교수와 대학원생들이 모여 ‘아시아의 놀의 문화’라는 주제로 발표 및 토론을 한다. 이를 통해 디자인 활동 영역의 확장과 지역사회에서의 적용 가능성을 탐색할 계획이다.

또한 25주년을 기념해 디자인대학 25년의 역사아카이빙 자료집을 출간했으며, 자료집의 전반부는 동서대 디자인교육에 대한 다양한 역사자료를, 후반부에는 부산지역의 기업사와 지역 디자이너의 조명, 부산의 전시공간의 역사, 그리고 부산의 주요대학의 디자인연구의 경향에 대한 연구가 포함됐다. 동서대는 이번 아카이빙 작업을 지속적으로 이어나가기 위해 아시아미래디자인연구소를 개소해 부산의 역사문화 기록을 계속 이어나갈 예정이다. 이는 학계의 연구자들에게는 부산의 지역성을 살린 디자인 연구자료의 첫걸음일 뿐 아니라 일반시민들에게는 부산 디자인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자긍심을 가질 수 있는 계기가 될 전망이다.

이번 행사 준비위원장을 맞고 있는 장주영 교수는 “이번 자료집 발간은 동서대 디자인교육의 역사일 뿐만이 아니라 크게는 부산지역 디자인교육의 역사의 일부분의 정리로서의 의미가 있다”며 “늘 서울 중심의 역사 서술에서빠진 지역 디자인의 이야기로 화두를 던져본다는 점에서도 중요한 가치를 지닌다”고 강조했다.

한편, 동서대 디자인대학은 1992년 산업디자인학과로 첫 발을 내딛은 뒤 현재는 8개의 루트로 이뤄진 디자인학부와 패션디자인학과로 구성된 디자인대학으로 성장했다. 2002년에는 설립 10년 만에 한국대학교육협의회 학문분야평가에서 ‘디자인교육 최우수대학’으로 선정됐고, 2013년에는 교육부의 ‘3단계 BK21플러스사업’에서 해양디자인 인력양성사업팀이, 그리고 ‘대학 특성화 사업(CK-1)’에서 융복합 루트교육을 통한 가치창조디자인 인재양성사업단이 선정된 바 있다. 이와 함께 산업인력공단 K-MOVE 스쿨에 선정, 매년 패션디자인과 그래픽디자인 분야에서 각 20명씩 총 40명의 학생이 취업 형식으로 미국으로 진출하고 있다.

cgnhee@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케이트 업튼' G컵 글래머 섹시 매력?
    '케이트 업튼' G컵 글래머 섹시 매력?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