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AI로 국내 여행지 검색‘

  • 기사입력 2017-04-28 10:03 |정세희 기자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 해외도시에 이어 국내 전체 시도에 적용
- 숙박시설 평균 가격, 맛집 정보 등 스스로 학습해 제공


[헤럴드경제=정세희기자] 네이버는 인공지능(AI) 여행지 검색 프로젝트인 코나(ConA: Context recognition AI)’를 국내 282개의 전체 시ㆍ군에 적용한다고 27일 밝혔다.

코나 프로젝트는 지난해 10월 해외 도시 32개를 대상으로 첫 선을 보였다.

현재 112개 해외 도시에 인공지능 여행 가이드를 제공하고 있다.

[사진=네이버가 27일 공개한 모바일 국내 여행 검색 인공지능 프로젝트 ‘코나’.]

모바일로 여행지에 대해 검색을 하면, 코나는 여행지의 ▷도시 및 여행 정보 ▷명소, 맛집, 쇼핑센터 등 가볼만한 곳 ▷주제별 여행 리뷰 ▷호텔 및 항공 정보 등을 스스로 학습해 보여준다.

또한 문서 요약 기술을 이용해 사용자 제작 콘텐츠(UGC)에서 여행지 정보를 축출하고 간단한 문장으로 요약하는 마이크로 리뷰도 제공한다.

네이버는 국내 여행지 검색 이용자를 위해서 ▷데이터랩을 통한 키워드 추천 ▷숙박시설 평균 가격 ▷사용자간 여행팁을 공유할 수 있는 ‘Live TALK’ 등을 새롭게 추가했다.

여행지 관련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작동되는 코나 프로젝트는 CNN과 장단기기억기술(LSTM) 등 딥러닝을 활용해 인기키워드와 가볼만한 곳 등을 스스로 추천해 제공하고 있다.

예를 들어 제주도 관련 웹문서들을 기계 학습해 ‘고기국수’, ‘감귤체험’, ‘평화스러운’과 같은 다양한 키워드를 뽑아내고 ‘협재 해수욕장’, ‘우도’ 등 인기 장소도 스스로 찾아낸다.

앞으로 네이버는 코나 프로젝트에 위치기반추천 기술을 적용해 이용자의 시간과 장소에 최적화된 인공지능 여행 가이드 정보를 제공해나갈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서비스를 적용하는 해외 도시를 지속적으로 늘리고, PC 에서도 인공지능 여행지 검색을 이용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

최지훈 네이버 여행 프로젝트 리더는 “다가오는 5월 황금연휴를 대비해 사용자들이 검색 한번으로 편리하게 여행지 정보를 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사용자들의 니즈를 분석해 여행정보 편의성을 높이는 연구를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say@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100% 무료 만화
포토슬라이드
  • 호날두 전 여친 '이리나 샤크'의 은밀한 誘惑~~~
    호날두 전 여친 '이리나 샤크'의 은밀한 誘惑~~~
  • 아찔~ 노출패션 한계는??
    아찔~ 노출패션 한계는??
  • 아찔한 수영복~~~ 당신이 '섹시 퀸'~~~
    아찔한 수영복~~~ 당신이  '섹시 퀸'~~~
  • 최고 섹시 볼륨미녀~ 누구?~~
    최고  섹시 볼륨미녀~  누구?~~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