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2·18안전문화재단, 대구지하철 화재참사 14주기 추모주간 행사 진행
[헤럴드경제(대구)=김병진 기자]2·18안전문화재단은 13일부터 18일까지 대구지하철 화재 참사 14주기 추모주간 행사를 진행한다.

먼저 화재참사 현장인 중앙로역에 ‘시민추모의 벽’을 설치해 오가는 시민이 글을 남길 수 있도록 한다.

또 미확인 희생자 6위 묘소를 참배하고 유가족 트라우마 치유를 위한 기초조사 결과를 발표한다.

대구도시철도공사 강당에서 추모식도 연다.

2·18안전문화재단 관계자는 “대구경북 시·도민들과 2003년 당시의 아픔을 함께 새기며 안전과 생명의 가치를 실현하는데 함께하고 싶다”고 밝혔다.

kbj7653@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