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대기업

  • 삼성전자 반도체 임직원들, 달리기로 이웃사랑 나눈다

  • 기사입력 2016-12-15 16:28 |최정호 기자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헤럴드경제=최정호 기자]반도체 사업장이 있는 삼성 나노시티 임직원들이 ‘사랑의 달리기’를 통해 모은 성금 2억원으로 용인과 화성 지역 거주 장애인 30명에게 전동 휠체어, 보조 동력장치 등 특수 이동 보조기기를 지원한다.

사랑의 달리기는 삼성전자 반도체사업장에서 매년 봄과 가을 개최하는 사내행사로 임직원들이 기부금을 내고 참여하면 회사에서 동일한 후원금을 기부, 지역사회를 지원하는 사회공헌활동이다.



삼성전자는 15일 수원시 권선구에 위치한 경기도재활공학서비스연구지원센터에서 용인 화성 장애인 이동보조기기 지원 사업 ‘다 함께 한 걸음’ 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삼성전자 기흥 화성캠퍼스 노사협의회 이명훈 사원대표와 재활공학센터 강인학 센터장 등 주요내빈과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했다.

이 사업은 장애인의 이동능력을 증진시킴으로써 장애인들이 가정과 학교, 직장에서 사회 참여 기회를 확대하고 삶의 질을 향상시키고자 마련됐다. 삼성전자는 본 사업에 필요한 2억원을 지원하고 재활공학센터는 지원 대상자 선발과 심사, 사후관리 등 사업 전반의 운영을 맡는다.



맞춤형 기기 제작에 필요한 사업비는 삼성전자 임직원들이 매년 봄 가을 사업장 주변 5km 구간을 걸으며 모금한 ‘사랑의 달리기’ 성금으로 마련된 것이어서 그 의미를 더했다. 재활공학센터는 내년 초 신청자 접수를 통해 대상자 30명을 선발해 개인별 필요에 맞춘 전동 휠체어와 보조동력장치 등 특수 이동 보조기기를 제작해 전달할 계획이다.

강인학 센터장은 “거동이 불편한 장애인이 자신에 꼭 맞는 기기를 지원받아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서 한 발 더 내딛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choijh@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100% 무료 만화
포토슬라이드
  • 걸그룹~ 엉밑살 보이며 노골적 섹시댄스~~~
    걸그룹~ 엉밑살 보이며 노골적 섹시댄스~~~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스텔라~ '숨겨진 '볼륨감'~ '매혹적 비키니 자태'~~
    스텔라~ '숨겨진 '볼륨감'~  '매혹적 비키니 자태'~~
  •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