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과학기술
  • 한국머크, 올해도 달력으로 한류 전파

  • 기사입력 2016-11-23 11:0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세계66개국에 미술달력 배포

한국머크(대표 미하엘 그룬트·사진 오른쪽)가 올해도 달력으로 한류를 세계 66개국에 전파한다.

독일의 헬스케어·전자재료 기업인 머크의 한국지사인 한국머크는 지난 2009년부터 매년 한국의 미술을 담은 달력을 제작, 머크의 지사망이 있는 세계 66개국에 배포해왔다. 2017년도 달력 작가는 최승윤(사진 왼쪽) 씨. 그는 세상의 기본 법칙이 ‘반대의 법칙’이라고 설명한다. 자유와 규제, 불과 물, 남자와 여자, 전통과 혁신, 동맥과 정맥, 들숨과 날숨 등 우리가 살아가는 모든 것은 반대가 있어야 가능하다는 의미다. 


최 씨의 작품은 이런 이유로 ‘출발의 완성’, ‘정지의 시작’, ‘자유의 법칙’, ‘상승낙하’ 등 역설적인 이름이 붙여졌다. 그는 지난달 20일부터 갤러리 사계에서 ‘흐름의 순간’ 전시를 하고 있다.

한국머크 미하엘 그룬트 대표는 23일 “최 작가의 작품은 색상과 표현방식을 통해 에너지를 느낄 수 있는데 바로 이런 점이 2017년 달력 프로젝트의 작가로 선정된 배경”이라고 설명했다.

조문술 기자/freiheit@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