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초등학생용 박근혜 만화책 보니, “미화의 끝판왕” 황당

  • 기사입력 2016-11-04 07:2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최순실 게이트’가 대한민국을 뒤흔들면서 지난 2013년 출간된 박근혜 대통령 만화책이 재조명되고 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신뢰의 리더십 박근혜’라는 제목의 초등학생용 만화책이 거센 비판을 받고 있다.

출판사 형설아이에서 출간한 이 책은 강희대 작가가 그린 것으로 박근혜 대통령의 일대기를 소개하고 있다.

해당 책은 대한민국 18대 대통령 박근혜의 어린 시절부터 대통령이 되기까지의 이야기를 만화로 그려낸다. 엘리자베스 1세, 마거릿 대처, 힐러리 클린턴 등 세상을 바꾼 여성 리더들의 이야기도 수록하고 있다.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만화책 속 박 대통령은 그 누구보다 청렴하고, 국민들에게 내뱉은 ‘공약’을 지키기 위해 노력하는 인물로 묘사돼 있다.

해당 책에서 박 대통령은 “누구나 국회의원이나 대통령이 되기 위해 온갖 공약을 남발하고 당선 된 뒤에는 언제 그랬냐는 듯 모르쇠로 버틴다. 이건 단순히 약속을 어기는 게 아니다. 국민을 상대로 한 사기고 기만이다”라고 일침을 가하고 있다.

그러나 ‘신뢰’와 ‘원칙’을 표방한 해당 만화책의 내용과 달리 박근혜 대통령의 대선 공약 이행률은 초라한 편이다.

지난 2월 경실련이 발표한 박 대통령 공약 이행 수준 분석 결과에 따르면 박 대통령이 대선에서 공약한 20대 분야 674개 공약에서 완전히 이행된 공약은 41%(273개)에 그쳤다.

이에 누리꾼들은 “불통의 아이콘인데 웬 소통의 시대냐”며 “미화의 끝판왕이다” “돈이면 다 되는 세상인가”라는 등 비난의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