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박보영, 야구장서 포착 ‘한화 응원’…“마스크 써도 다 알아”
[헤럴드경제]배우 박보영이 잠실야구장을 찾아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를 응원하며 열혈팬임을 입증했다.

30일 서울 잠실 야구장에서 열린 2016 KBO 리그 한화 이글스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에서 박보영이 포착됐다. 박보영은 관중석에서 직접 경기를 관람하며 한화의 열혈 팬임을 입증했다.

지난 30일 서울 잠실 야구장에서는 2016 KBO 리그 한화 이글스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가 열렸다.
사진=osen
사진=osen
사진=osen

박보영은 한화 관중석에서 마스크를 쓰고 경기를 직접 관람했다.

한화 이글스 유니폼까지 갖춰 입은 박보영은 막대봉을 흔들거나 플라이볼에 아쉬워하는 등 열심히 응원했다.

한편 박보영은 과거에도 한화 이글스의 경기를 관람하는 모습이 종종 포착돼 화제가 된 바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