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스타포토

  • 밖에서 ‘누나’ 소리 듣는다는 45세 모델

  • 기사입력 2016-08-03 14:20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헤럴드경제] 앳된 얼굴과 볼륨감 있는 몸매로 멋진 포즈를 취하는 여성 모델이 있다.

여느 모델들과 다를 바 없어 보이는 이 여성이 네티즌들 사이에서 화제가 된 것은 45살인 그녀의 나이.

최근 한 온라인커뮤니티에 45살이라고는 도저히 믿기지 않는 한 모델의 사진이 올라왔다.

[사진=리사 히라코 인스타그램]

사진 속 여성 리사 히라코(Risa Hirako)는 여느 모델들과 다름없이 자신있는 포즈와 표정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20대의 멋진 모델로 보이는 그녀의 현재 나이는 45살. 
[사진=리사 히라코 인스타그램]


네티즌들은 “아무리 봐도 20대처럼 보인다”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100% 무료 만화
포토슬라이드
  • 호날두 전 여친 '이리나 샤크'의 은밀한 誘惑~~~
    호날두 전 여친 '이리나 샤크'의 은밀한 誘惑~~~
  • 아찔~ 노출패션 한계는??
    아찔~ 노출패션 한계는??
  • 아찔한 수영복~~~ 당신이 '섹시 퀸'~~~
    아찔한 수영복~~~ 당신이  '섹시 퀸'~~~
  • 최고 섹시 볼륨미녀~ 누구?~~
    최고  섹시 볼륨미녀~  누구?~~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