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음악
  • DSP "카라 세 멤버와 계약 종료"…카라 해체

  • 기사입력 2016-01-15 15:0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이세진 기자] 올해로 데뷔 9주년을 맞은 걸그룹 카라가 15일 해체를 공식 발표했다.

소속사 DSP미디어는 이날 “지난 9년간 당사와 함께 해온 박규리, 한승연, 구하라와 오늘자로 전속 계약이 종료됐다”며 “세 멤버는 전속계약 만료와 동시에 다른 분야에서 폭넓게 활동하기를 결정해 이들의 앞날에 응원과 행복을 빌어주려 한다”고밝혔다.

[사진제공=DSP미디어]

또 지난 2014년 카라에 새 멤버로 합류한 허영지에 대해서는 “소속 아티스트로서 더욱 좋은 모습을 보여 드리고자 노력할 것이며 저희 또한 최선을 다해 허영지의성장을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소속사는 “지난 9년간 박규리, 한승연, 구하라에게 아낌없는 응원과 사랑을 보내 준 팬 여러분에게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멤버들에게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소속사는 카라와의 계약 만료일이 오는 2월 2일이지만 세 멤버가 다른 소속사를 물색하면서 해체가 기정사실로 되자 멤버들과 상의해 발표를 당겼다.

지난 2007년 데뷔한 카라는 소녀시대, 원더걸스와 함께 걸그룹 시대를 연 주축이다. 이들 중에서도 카라는 일본에서 대표적인 K팝 그룹으로 큰 인기를 끌었다.

그러나 2011년 1월 세 멤버(니콜, 한승연, 강지영)가 소속사에 전속 계약 해지를 통보해 한차례 해체 위기를 겪었다. 이들은 갈등을 봉합하고 3개월 만에 팀에 복귀했지만 니콜과 강지영은 2014년 1월과 4월 전속 계약 종료로 잇달아 팀을 떠났다.

다섯 멤버 가운데 두 명이 나가면서 한때 ‘휘청’했던 그룹은 허영지를 투입해 4인조로 활동했다. 마지막 앨범은 지난해 5월 발표한 일곱 번째 미니앨범 ‘인 러브’(In Love)다.

jinle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