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중기/벤처
  • 이조, 저소음ㆍ저진동 3D프린터 ‘I500’ 출시

  • 기사입력 2016-01-07 06:2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정진영 기자] 3D프린팅 전문 제조기업 이조가 저소음 저진동 3D프린터 ‘BONBOT I500’을 출시했다.

이조는 “‘BONBOT I500’은 FDM(응용수지 압출 적층 조형) 출력방식 3D 프린터로 가로 500㎜, 세로 500㎜, 높이 500㎜까지 출력할 수 있다”며 “소음과 진동이 적은 챔버형 시스템으로 우수한 출력 품질을 갖추고 있으며, 한글을 지원하는 터치스크린이 탑재돼 있다”고 전했다.

한편, 이조는 지난 2014년 11월 20일에 설립된 업체로 FDM 방식의 3D프린터 200대 이상을 보유하고 있으며 시제품 제작 및 다품종 소량생산을 전문으로 진행해왔다. 이조는 3D 프린터와 아두이노 등 오픈소스 하드웨어를 사용해 전자의수를 제작ㆍ기부하고 교육하는 비영리법인 펀무브(FunMove)와 함께 의수제작 프로젝트에 참여한 바 있다.

123@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Pam Hogg show in london
    Pam Hogg show in london
  • 테이프로 만든 예술
    테이프로 만든 예술
  •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