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국표원, 현대차 전륜8속 자동변속기 등 31개 신기술 인증
[헤럴드경제=배문숙 기자]현대자동차가 개발한 전륜 8속 자동변속기 관련 기술이 정부가 인증하는 신기술로 새롭게 선정됐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17일 경제적 파급 효과가 큰 31개 기술을 ‘2015년 제3회 신기술(NET: New Excellent Technology)’로 선정하고 서울 역삼동 르네상스서울호텔에서 인증서를 수여했다.

신기술 인증은 국내기업, 연구기관, 대학 등이 개발한 기술을 신기술로 인증해 기술 상용화와 제품의 신뢰도를 높이는 제도다.

[사진제공=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

이번에 선정된 기술 중에서는 현대자동차의 ‘전륜 8속 자동변속기의 전달 효율 최적화’ 기술이 수출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평가받았다. 이 기술은 저단에서는가속 성능을 높이고 고단에서는 엔진을 최적 상태에서 활용할 수 있게 해 차량의 연비와 주행 성능을 끌어올렸다.

국가기술표준원은 “완성차 업계로는 세계 최초로 개발한 기술로 향후 5년간 190만대에 적용해 1조원의 수입 대체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며 “기술 수출에 따른 이익도 기대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엘지하우시스의 ‘선박용 저연시트 바닥재 제조기술’은 선박용 마감재 시장에서 수입 대체 효과를 거둘 수 있으며 앞으로 4년간 약 100억원의 매출을 올릴 것으로 예상된다. 화재 때 불에 잘 타지 않으며 연기와 유독가스를 적게 발생시키는 선박 인테리어 기술이다.

또 강한 파도나 해류에 상관없이 수중에서 작업할 수 있게 돕는 타스글로벌의 ‘영구자석식 접지력 향상에 의한 수중작업용 무인궤도 이동 플랫폼 제작 기술’, 바이오에프디엔씨가 개발한 ‘식물유래 생리활성물질 생성증가를 위한 고주파장치 활용 식물세포 배양기술’ 등도 뽑혔다.

oskymoon@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