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e스포츠
  • 넥슨, '트리 오브 세이비어' OBT 돌입

  • 기사입력 2015-12-17 13:1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넥슨(대표 박지원)은 IMC게임즈(대표 김학규)가 개발하고 자사가 서비스 하는 신작 MMORPG '트리 오브 세이비어(TREE OF SAVIOR)'의 공개시범(오픈베타) 테스트를 17일(목) 오후 3시부터 시작한다.

'트리 오브 세이비어'는 동화적인 그래픽을 바탕으로 캐릭터의 능력을 세밀하게 커스터마이징 할 수 있는 직업 성장 시스템과 방대한 스케일, 높은 자유도가 특징인 오픈 월드 MMORPG다.
   

   

국내에서 총 세 차례에 걸쳐 비공개 시범 테스트를 진행했으며, 유저 의견을 수렴하기 위한 테스트 서버를 오픈해 게임성 전반을 점검해왔다. 지난 5월에는 글로벌 플랫폼 '스팀'에서 이용자들의 평가를 받는 '그린라이트'에 등록한지 12시간 만에 게임 출시 자격이 부여되는 '그린릿'에 선정되며 기대를 모은 바 있다.

넥슨은 이번 공개시범 테스트에서 최대 280레벨까지의 콘텐츠를 오픈하고, 약 200개 이상의 맵과 1,700종 이상의 몬스터를 공개한다. 또한, 길드간 전쟁을 펼칠 수 있는 길드 시스템과 7단계의 신규 직업 등 보다 다양한 즐길 거리를 제공한다.

넥슨 김용대 사업본부장은 "'트리 오브 세이비어'는 캐릭터 육성을 통한 RPG 본연의 재미를 강조한 온라인게임으로 익숙함과 새로움이 공존하는 게임성을 경험할 수 있을 것"이라며, "오픈 이후에도 지속적인 이용자들과의 소통을 통해 다양한 콘텐츠를 업데이트 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트리 오브 세이비어'의 공개시범 테스트에 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http://tos.nexon.com)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윤아름 기자 gam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요트데이in시드니
    요트데이in시드니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