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e스포츠
  • 동경게임쇼2015 한국공동관, 850만 달러 규모 계약 성과

  • 기사입력 2015-09-30 16:5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ㆍ원장 송성각)과 서울산업진흥원(SBAㆍ대표 주형철)이  지난 17~20일 일본 치바현 마쿠하리메세(Makuhari Messe) 전시장에서 열린 일본 '도쿄게임쇼 2015(Tokyo Game Show 2015)'에서 운영한 한국공동관에 참가한 국내 기업들이 약 850만 달러 규모의 계약추진 성과를 거둔 것으로 집계됐다.

이번 게임쇼 행사의 비즈니스데이(B2B) 기간인 17~18일 이틀간 운영된 공동관에서는 크리에이티브밤, 소프톤엔터테인먼트, 아이트리웍스 등 국내 13개 게임업체가 해외 바이어들과 총 502건의 수출 상담을 진행했다.

한국공동관에는 일본의 구미(GUMI), 게임뱅크(GameBank), 크라브(Klab), 라인(Line), DMM.Com 등 주요 게임 퍼블리셔와 소니, SEGA, KONAMY, 캡콤, NTT 등 일본의 대형 게임 기업, 중국 BAIDU, HUAWEI, Perfect World 및 대만, 말레이시아, 베트남 등 전 세계 주요 게임업계 관계자들이 방문을 해 국산 게임에 대한 높은 관심을 보였다.

크리에이티브밤은 유아 인지능력 및 창의력 교육 게임인 <분홍돌고래 뽀뚜>를  중국, 대만어로 현지화한 콘텐츠를 선보여 현지 바이어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으며, 특히 대만 기업과 현지 출시를 위한 계약을 체결하고 테스트 서비스를 하기로 했다.

호러 액션 MMORPG <다크에덴> 시리즈를 개발한 소프톤엔터테인먼트는 내년 출시 예정인 <다크에덴2> 관련 해외 대형 퍼블리셔와 계약 협의를 진행했으며, 게임 전문에이전시 아이트리웍스는 12월 한국시장에 오픈 예정인 게임 플랫폼에 입점할 게임을 소싱하기 위해 해외 개발사들과 심도 있는 논의를 진행했다.

이 외에도 17일 한국인터넷디지털엔터테인먼트협회(K-iDEA)와 재일한국인디지털콘텐츠엔터테인먼트협회(KoCoA)는 한국공동관에서 양국의 게임정책 및 산업 정보에 대한 교류와 협력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두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한일 양국의 콘텐츠산업 정책과 시장 정보를 교류하고 국내 게임기업의 일본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한국콘텐츠진흥원 김락균 글로벌사업본부장은 "콘솔게임 중심이던 일본게임시장에서 최근 스마트폰용 게임에 대한 수요가 커지면서 한국 게임에 대한 반응이 뜨거웠다"며 "내년에도 도쿄게임쇼를 비롯한 중국의 차이나조이, 독일 게임스컴 등 글로벌 게임쇼에서 한국공동관을 운영해 국내 게임업체들의 해외 진출을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한편 세계 3대 게임쇼 중 하나인 도쿄게임쇼는 올해 26만8,446명의 방문객을 기록하며 역대 두 번째로 높은 흥행을 달성했다. 약 480개사가 참가해 역대 최대 규모로 열렸으며, 콘솔게임에 치우쳤던 예년과 달리 모바일 게임이 510개로 절반을 차지해 눈길을 끌었다.
김상현 기자 gam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지지 하디드의 섹시 패션'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sexy back'
    'sexy back'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