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법인택시 교통사고 개인택시의 3배

  • 기사입력 2015-09-16 19:12 |박일한 기자
  • 축소
  • 확대
  • 메일공공유
  • 프린트
  • 페이스북공유
  • 트위터공유
  • 카카오스토리공유
[헤럴드경제=박일한 기자] 법인택시 사고가 개인택시에 비해 3배가량 많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교통안전공단이 국토교통위 새누리당 김희국 의원(대구 중남구)에게 제출한 최근 3년간 택시사고 현황에 따르면, 회사택시(법인택시) 사고건수가 개인택시 사고에 비해 3배 가량 많았다.

자료에 따르면 지난 2012년부터 2014년까지 회사택시는 5만5918건의 사고를 냈다. 이로 인해 455명이 사망하고, 8만5456명이 부상을 당했다. 반면 같은 기간 개인택시는 1만8354건의 사고가 발생해 258명이 사망하고 2만6489명이 부상했다.



전국에 등록된 택시등록대수는 법인택시 9만여대, 개인택시 15만여대(기사수는 전체 29만3000여명)로 개인택시가 훨씬 더 많지만 법인택시의 사고가 훨씬 많았다.

김희국 의원은 “택시 등록대수나 기사수에서 개인택시 보다 적은 회사택시가 더 많은 사고를 낸다는 것은 그만큼 저임금에 고된 노동환경에 내몰린 택시운전기사들이 처한 현실을 보여준다”면서 “급여조정을 포함한 처우와 노동조건 개선이 시급하다”고 지적했다.

/jumpcut@heraldcorp.com
핫이슈 아이템
포토슬라이드
  •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화끈~ 삼바여인  변신은 무죄~~
  •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마이애미 해변의 유혹( 誘惑)
  •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피겨요정 아찔연기 어디까지~~
  •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섹시함의 끝!~~사람이야?~ 조각이야?~~
핫 클릭
비즈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