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일반 (신상품소개 등)
  • 제일모직, 스마트수트 이어 ‘스마트 액세서리’ 출시

  • 기사입력 2015-08-17 10:5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김아미 기자] 제일모직의 남성복 브랜드 엠비오가 IT에 기반한 스마트 액세서리를 출시했다. NFC(Near Field Communicationㆍ근거리 무선통신) 칩이 내장된 목걸이형 명함 케이스, 반지갑, 다이어리 등이다.

최근 코오롱인더스트리의 디자이너 핸드백 브랜드 ‘쿠론’이 스마트백 ‘글림’을 내놓는 등 패션업계 스마트 액세서리 출시가 잇따르고 있는 가운데 엠비오도 NFC에 기반한 액세서리를 내놓으며 본격 출사표를 던진 것.


이는 지난해부터 제일모직이 야심차게 선보이고 있는 로가디스 ‘스마트 수트’의 액세서리 버전이기도 하다. 엑세서리에 내장된 NFC 태그와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을 이용해 모바일 명함을 전송하거나, 평소 자주 사용하는 스마트폰 환경을 터치 한번으로 설정할 수 있다.

예를 들어 매번 스마트폰의 설정을 변경하지 않고도 스마트폰 환경을 사전에 앱에 등록해 두고, 간단하게 스마트 액세서리에 터치하면 ‘바로가기’ 설정이 되는 구조다. 또 자주 사용하는 앱, 인터넷, 메모장, 전화번호 등 서비스 페이지로 바로 연결할 수 있도록 설정도 가능하다.

‘모카월렛’을 비롯해, NFC 태그 서비스가 지원되는 앱이면 이용 가능하다. 


이승제 엠비오 팀장은 “패션과 IT의 협업으로 다양한 상품들이 출시되는 가운데 사회 초년생을 위한 실용적인 스마트 액세서리 상품을 출시하게 됐다” 며 “앞으로는 출입통제, 결제 등 다양한 서비스가 집약된 스마트 액세서리를 연구개발 할 것”이라고 전했다.

▶NFC란?=NFC(Near Field Communication)는 RFID의 하나로 13.56Mhz 주파수 대역을 사용하는 비접촉식 근거리 무선통신 모듈로, 10㎝ 정도의 가까운 거리에서 단말기 간 데이터를 전송하는 기술이다. 결제 뿐 아니라 마켓, 여행정보, 교통, 출입통제, 잠금장치 등에서 광범위하게 활용되고 있다.


amigo@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