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오락
  • 인기 BJ 양띵, ‘예띠TV’ 진행 나섰다…과거 ‘일베’ 논란도 재조명

  • 기사입력 2015-08-08 09:2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 ‘아프리카TV’의 인기 BJ 양띵이 지상파 방송에 출격했다.

양띵은 8일 방송된 KBS2 ‘미래스타스쿨 예띠TV’에 MC로 출연했다. ‘미래스타스쿨 예띠TV’는 인터넷을 활용한 쌍방향 형식으로, 성장 가능성이 있는 미래의 1인 창작자를 소개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날 방송에서 양띵과 악어(진동민)는 게스트MC로 출연한 틴탑과 호흡을 맞춰 재치있는 입담을 뽐냈다.

이에 양띵이 화제의 인물로 떠오르면서, 과거 양띵을 둘러싼 ‘일베’ 논란이 새삼 주목받고 있다. 지난 2012년 양띵은 인터넷 방송인 아프리카TV에서 진행한 ‘마인크래프트 수중 도시 컨텐츠’ 방송 도중 일베에서 주로 사용하는 용어인 ‘민주화’라는 말을 사용해 논란을 빚었다. 일베에서 ‘민주화’는 원래 뜻과 전혀 다른 ‘억압하다’는 부정적인 의미로 사용된다. 

논란이 확산되자 양띵은 카페와 생방송으로 “일간베스트 저장소라는 사이트를 하지 않고, 단어가 그런 뜻으로 사용 되고 있었다는 사실을 그 당시 제대로 이해하지 못하고 사용했다”고 해명하면서 “다시는 그러한 부정적인 의미로 사용하지 않을 것”이라고 사죄했다.

한편 ‘예띠TV’는 매주 수요일 오후 3시에 유튜브, 다음 tv팟, 아프리카TV, 마이K 등을 통해 생방송으로 진행한다. 지상파 방송은 매주 토요일 오전 1시30분에 전파를 탄다.

onlinenews@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World Bodypainting Festival'
    'World Bodypainting Festival'
  • '아찔한 패션쇼'
    '아찔한 패션쇼'
  • '건강미 넘치는 머슬마니아 선수들'
    '건강미 넘치는 머슬마니아 선수들'
  • '테이프로 만든 옷(?)'
    '테이프로 만든 옷(?)'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