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사랑하는 은동아' 김사랑, 퉁퉁 부은 맨발 '수영복 사진 찍기 힘들지?'


'사랑하는 은동아'의 김사랑의 미스코리아 수영복 사진이 네티즌들의 재조명을 받고 있다.

김사랑은 지난 2000년 열린 미스코리아 선발대회에 출전, 진으로 수상되는 기쁨을 안은 바 있다.

공개된 사진은 김사랑의 미스코리아 출전 당시 수영복 사진. 이날 그는 파란색 수영복을 입은 채 다리를 꼬고 앉아 매력적인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때 피가 통하지 않는 것 같은 퉁퉁 부은 맨발이 눈에 띄며 네티즌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한편 김사랑의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사랑하는 은동아~~ 수영복 사진도 정말.. 사랑스럽네", "김사랑 ㅠㅠ 진짜 몸매 갑.. 미스코리아 될 만 해~", "사랑하는 은동이 맞아?" 등의 반응을 드러내고 있다.
박유민 이슈팀기자 /issue@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