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그때 그감동 다시한번…여성인권영화제 지역 상영 개최

  • 기사입력 2015-05-09 10:0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지난해 ‘질주’를 주제로 진행된 제8회 여성인권영화제 화제작들이 지역에서 다시 한 번 상영된다.

한국여성의전화가 주최하고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지원하는 이번 지역 상영은 강화(12일), 울산(14일), 창원(14일), 영광(16일), 전주(30일) 총 5개 지역에서 진행된다. 


상영작은 ‘가볍게 더 높이’, ‘누구나 알지만 누구도 모르는’, ‘외모등급’, ‘원더우먼’, ‘잔인한 나의 홈’, ‘춤추는 별자리’, ‘팻바디’, ‘할머니 배구단’ 등 국내외 장ㆍ단편 총 8편이 상영된다.


또 영화상영 이외에도 다양한 부대행사들이 진행된다. 폭력을 넘어뜨리는 비석치기(영광), 질주감수성 포10퀴즈(울산), 불편한 진실! 가정폭력 통념 0X퀴즈(전주) 등 관객 참여 행사가 진행된다. 


여성인권영화제는 일상적으로 일어나는 여성폭력의 현실과 심각성을 알리고 피해자의 생존과 치유를 지지하는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한국여성의전화 주최로 2006년에 시작된 영화제이다. 가정폭력과 성폭력 등 여성에 대한 폭력과 그 폭력을 가능하게 하는 사회적 구조의 문제점을 다루는 국내외 영화들과 함께 자신의 삶과 인권을 찾아가는 용감한 여성들의 이야기를 담은 영화들을 상영하고 있다.

choigo@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World Bodypainting Festival'
    'World Bodypainting Festival'
  • '아찔한 패션쇼'
    '아찔한 패션쇼'
  • '란제리 패션쇼'
    '란제리 패션쇼'
  • '테이프로 만든 옷(?)'
    '테이프로 만든 옷(?)'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