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국민 80% 이상이 짝눈, 눈성형 중 눈매교정이면 짝눈도 'OK'

눈을 “마음의 창”이라 부르듯이 눈은 마음의 움직임과 감정의 상태를 드러내는 통로이다. 눈은 사람의 인상을 결정하는 중요한 역할을 하는데 눈의 모양에 따라 또렷해 보이기도 하고 졸려 보이기도 한다.

또한, 부드럽게 보이거나 강해 보이기도 하며, 시원해 보이기도 답답해 보이기도 한다. 눈은 작은 변화에도 좋은 인상을 줄 수 있어 많은 여성이 화장할 때 가장 많은 시간을 할애하는 곳이 눈이며, 미용성형에서도 가장 많이 하는 시술은 눈성형이다.

하지만 눈성형의 부작용으로 눈재수술을 하는 경우가 늘어나고 있다. 눈꺼풀은 우리 몸 중에서도 가장 얇은 피부를 지니면서 가장 복잡한 구조물로 구성되어 있어 조심스럽게 수술하지 않을 경우 여러 가지 부작용을 얻을 수 있다. 

눈성형으로 유명한 그림성형외과 김형준 원장은 눈재수술의 흔한 경우는 폭이 큰 쌍꺼풀,깊고 진한 인공적인 쌍꺼풀, 라인 아래가 두툼한 소위 소시지 현상이 생긴 쌍꺼풀, 눈 감으면 흉이 심하게 보이는 쌍꺼풀을 들 수 있으며, “쌍꺼풀 재수술은 전문의와 자세한 진찰을 통해 문제점을 명확히 파악하고 깊이 있는 상담을 통해 어떻게 문제를 해결할지를 결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눈재수술이 필요한 경우는 쌍꺼풀이 비대칭인 경우이거나 쌍꺼풀이 너무 낮거나 풀린 경우, 쌍꺼풀이 너무 높은 경우이다.

쌍꺼풀이 비대칭일 때 수술 방법은 상황에 따라 낮은 쪽을 높여주거나 높을 쪽을 낮추어 주고, 때로는 새로이 쌍꺼풀 수술을 해야 할 수도 있고, 어떤 방법을 사용하건 양쪽이 차이가 나는 이유를 정확히 찾아내어 최대한 교정을 해야 한다. 

쌍꺼풀이 너무 낮거나 풀린 경우는 매몰법 재수술을 통해 흉터 없이 자연스러운 쌍꺼풀로 다시 재수술할 수 있다. 그러나 피부가 많이 늘어나면서 쌍꺼풀이 낮아지게 된 경우는 늘어난 피부를 줄여주어야 하며 이런 경우 절개법으로 재수술이 필요하게 되고, 이전에 절개법으로 수술했으나 풀린 경우는 대부분 다시 절개법으로 수술하는 것이 좋으며 속에서 확실하게 육근과 연결되게 쌍꺼풀을 걸어주어야 한다.

쌍꺼풀이 너무 높은 경우는 이전의 라인을 없애는 데 가장 주안점을 두어야 한다. 쌍꺼풀 절개선은 만일 피부에 여유가 있다면 이전의 흉터를 잘라내며 수술하고, 피부에 여유가 없다면 이전의 라인 아래에 새로운 쌍꺼풀 라인을 만들 곳에 절개선을 넣는다. 눈꺼풀 안쪽을 벗겨내 깨끗이 정리한 후에 새로운 쌍꺼풀을 만들어주고 이전의 라인이 있던 곳에는 유착을 풀고 쌍꺼풀이 다시 생기지 않게 지방이나 주변 조직을 이용하여 재유착을 막게 된다.

눈재수술 시기는 쌍꺼풀 피부조직이 충분히 부드러워지는 6개월에서 1년 사이가 시행하는 것이 적당하며, 재수술의 경우 1차 수술보다 조직의 손상이 심하므로 더욱 신중해야 하며 염증이 생긴 경우에는 일단 염증이 완전히 가라앉은 후에 가능하다.

끝으로 김형준 원장은 “잘못된 쌍꺼풀을 바로 잡는 재수술은 때에 따라 다르지만 대부분 개선할 수 있고, 재수술 시에는 쌍꺼풀 라인을 자연스럽게 만들어서 눈동자의 선명한 노출과 움직임을 만들 수 있다”고 전했다.

온라인뉴스팀/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