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올 가을 강남에 빠지다…2014 강남 페스티벌 개최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서울 강남구(구청장 신연희)는 오는 10월 2일부터 5일까지 4일간 삼성동 영동대로 일대를 중심으로 ‘2014 강남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매년 10월 초에 열리는 ‘강남 페스티벌’은 ▷패션페스티벌 ▷국제평화 마라톤대회 ▷K-POP 페스티벌을 모두 만날 수 있는 강남구의 대표 축제로, 올해는 모두가 즐길 수 있는 축제가 되자는 의미로 공감을 주제로, ‘가을, 강남에 빠지다(Fall In Gangnam)’라는 슬로건 아래 강남의 앞선 스타일과 문화를 만끽할 수 있다.

올해로 8회를 맞는 ‘강남 패션페스티벌’은 다음달 2일부터 4일까지 3일간 삼성동 코엑스 일대에서 열린다.

첫째 날에는 개막식과 더불어 1·2차 예선을 거친 20팀이 참여하는 ‘신진 디자이너 콘테스트’가 진행되고 둘째 날은 ‘가로수’길의 편집 숍과 국내 디자이너가 함께 만드는 ‘트렌드패션쇼’와 대한민국 대표 남성복 디자이너인 ‘장광효의 패션쇼’가 펼쳐진다.

이어 마지막 날에는 중국 패션을 대표하는 3대 도시인 북경ㆍ상해ㆍ홍콩의 톱디자이너가 참여하는 ‘국제 패션쇼’와 ‘구민모델 패션쇼’가 진행돼 세계의 다양한 의상에서부터 생활 패션까지 엿볼 수 있다.


아울러 패션페스티벌 기간 동안 ‘패션마켓’ ‘F&B 팝업스토어’ 등의 크고 작은 부대행사와 함께 ‘게릴라 패션쇼’, 고태용 디자이너의 ‘패션토크쇼’ 등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프로그램도 이어진다.

자세한 내용은 강남 패션페스티벌 공식 홈페이지(www.fashionfestival.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전쟁과 기아로 고통 받는 지구촌 어린이들을 돕고 세계평화를 기원하는 ‘제12회 국제평화마라톤대회’가 다음달 3일 오전 8시부터 한국전력 앞 영동대로에서 펼쳐진다.

마라톤 동호인, 주한 미8군, 각국 주한외교관 및 주재원 등을 포함한 구민 약 1만 5천여 명이 풀코스, 하프코스, 10㎞ 단축코스, 5㎞ 건강 달리기로 나눠 참가한다.

아울러 10월 5일 저녁 7시 강남 페스티벌의 대미를 장식할 ‘K-POP 페스티벌’은 국내ㆍ외 한류 팬과 관광객 유치를 위해 마련되는 무대로 JYJ 단독 콘서트로 2시간 동안 진행된다.

삼성동 한국전력 앞 영동대로의 7차선을 막고 진행되는 이번 공연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현대자동차가 후원하며 여느 거리 공연과 비교가 되지 않는 스케일로 꾸며진다.

특히, 올해에는 해외 관광객을 위한 특별 존이 마련되고, JYJ가 한류의 세계화를 위해 출연료 없이 재능기부 형태로 참여할 뿐 만 아니라 기념품 등의 판매 수익금을 강남복지재단에 기부할 예정이어서 더 의미가 크다.

올해로 4회째를 맞는 ‘K-POP 페스티벌’은 2011년 ‘비’ 공연을 시작으로 슈퍼주니어, 소녀시대, 동방신기, EXO, 샤이니 등 최정상급 한류스타들이 공연한 바 있는데 한류스타 JYJ의 무료 공연으로 세계인의 눈과 귀를 집중시킬 것이다.

신연희 구청장은 “단순한 지역행사를 넘어 한류와 패션, 문화축제와 나눔이 함께하는 국제적인 축제로 성장한 ‘2014 강남페스티벌’ 개최를 계기로 강남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한류관광 명품도시’로 세계인에게 주목받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choigo@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