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대형아웃렛
  • 수입상품 폭리 뿔난 소비자들…‘블프’ 때마다 해외사이트 광클<미치도록 빠르게 클릭>

  • “블랙프라이데이 우리도 기다렸다” 한국도 ‘직구’ 열풍 왜?
  • 기사입력 2013-11-25 11:0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갭 80% 랄프로렌 50% 파격가…
패션아이템·주방가전 ‘장르불문’
단 사흘만에 해외배송 5% 점유

온라인구매 용이 쇼핑 지각변동
통관금액 200弗로 상향도 한몫




국내 소비자가 최근 몇 년 새 미국의 대대적 할인행사 기간인 ‘블랙프라이데이(미국 추수감사절 다음날 금요일ㆍ올해 11월 29일)’에 ‘직구매(직구)’에 나서고 있는 건 수입상품의 가격이 미국 등 해외와 비교해 턱없이 비싸다는 인식이 광범위하게 퍼져서다. 캐주얼 의류업체 ‘갭(GAP)’ 등 해외 사이트를 비롯해 옥션ㆍ11번가 등 국내 오픈마켓을 통해 클릭 몇 번으로 합리적 소비가 가능해져 ‘유통 국경’을 주도적으로 허물고 있다. 이에 따라 향후 국내 소비ㆍ유통지형에도 적지 않은 지각변동을 불러올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지난해 한미 자유무역협정(FTA)이 발효되면서 목록 제출만으로 통관 가능한 금액이 기존 미화 100달러에서 200달러로 높아지면서 직구족의 ‘위시리스트’는 더욱 풍성해지고 있다.

▶직구족의 힘…블프 단 사흘 만에 해외배송건수 3~5% 점유=블프 기간엔 국내의 연말 소비액이 급증하는 게 숫자로 확인된다. 배송대행업체 몰테일에 따르면 지난해 블프 시즌(11월 23~26일)의 배송대행건수는 2만6837건으로, 작년 전체 배송대행건수(84만건)의 3%에 달했다. 올해 블프 시즌의 대행건수는 4만건을 넘어설 것으로 전망된다.

몰테일 관계자는 “매년 해외배송건수가 폭증하고 있다”며 “2010년 7만6000건, 2011년 57만건, 올 1~10월은 74만건을 넘었다”고 했다. 


인천공항세관에 따르면 지난해 해외 인터넷 쇼핑을 통한 화물반입은 719만8000여건(6억4200만달러)으로, 전년 506만5000여건보다 42%나 늘었다. 2008년 195만5000여건에 비하면 3배 이상 많아졌다.

정소미 옥션 해외쇼핑팀장은 “지난해 옥션 블랙프라이데이 세일기간 매출이 전년 대비 30% 신장하는 등 블랙프라이데이 쇼핑 기회를 활용하려는 국내 소비자가 늘고 있는 추세”라고 했다.

올해 블프 시즌의 관건은 또 한 번 배송대행건수 최고 기록을 경신할 수 있을 것인가에 모아진다. 블프는 미국 동ㆍ서부가 다르지만 한국시간으로 대략 11월 29일 오후 2시부터 시작한다.

▶얼마나 싼가…국내보다 최대 80% 저렴=지난해 기준으로 주요 쇼핑몰의 할인율을 보면 직구족이 블프에 오매불망하는 이유가 확연하다. ‘갭’ 80%, 어린이 장난감 쇼핑몰 ‘디즈니스토어’ 50%, 정통 캐주얼 브랜드 ‘랄프로렌’ 50% 등 할인율이 파격적이다. 갭의 경우 기본 60% 외에도 추가 20% 세일을 진행한다. 한국 소비자가 너무 많이 몰리자 지난해 블프 하루 전날 한국 서버의 접속을 차단하기도 했다. 이 밖에 주부의 관심 대상인 어린이 의류 ‘카터스’ ‘짐보리’, 백화점몰 ‘삭스’ ‘메이시스’ 등도 50% 이상 할인에 돌입한다.

아마존은 ‘블랙프라이데이 딜스 위크’로 한 발 먼저 할인을 시작했다. 짧은 시간에 한 품목을 대폭 할인하는 반짝 판매다. 인기 제품은 디지털카메라와 관련 액세서리, TV 등 전자제품이다. 월마트도 얼리버드 세일을 시작했다. 프리 블랙프라이데이 온라인 스페셜에서 32인치 셉터 LED TV는 179달러(40% 할인), 42인치 LG LED TV는 379달러(12% 할인)에 판매하고 있다.

▶코리안 직구족 뭘 샀나=국내 소비자가 블프 시즌 구매에 초점을 맞춘 건 패션잡화부터 주방가전까지 장르를 불문한다. 해외 사이트가 아닌 국내 오픈마켓(옥션)을 통해 지난해 블프 핫아이템을 추린 결과 1위는 디즈니 베이비돌 인형으로 나타났다. 2위는 제니퍼 로페즈 향수, 3위는 아베크롬비ㆍ홀리스터 후드였다. 옥션 관계자는 “디즈니 인형이 많이 팔린 건 크리스마스를 미리 준비하는 인파가 몰렸기 때문”이라며 “아베크롬비 후드는 원래 잘 나갔지만 지난해 행사에서 할인율이 높아 많이 팔린 것으로 분석된다”고 말했다.

그렇다면 올해 블프의 핵심 인기 예상 상품은 어떤 게 있을까. 옥션ㆍ11번가 등이 준비한 세일 품목 리스트를 살펴보면 최근 대세 아이템으로 떠오른 패딩이 될 가능성이 크다. 옥션은 25~26일 ‘캐나다구스 익스페디션 다운패딩’을 81만9000원에 선착순 판매한다. 창고형 할인점ㆍ백화점 등에서 90만~120만원에 팔던 것보다 20~30% 싸다. 최근 리빙ㆍ레저ㆍ유아용품의 해외상품 직접구매 비중이 높아지고 있는 만큼 관련 제품도 각광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홍성원ㆍ이한빛·문영규 기자/vicky@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몸매깡패....치어리더 김연정'
  •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Victoria's Secret Angel Grace Elizabeth Debuts New Fall Collection
  • '아찔..짜릿한 수영복'
    '아찔..짜릿한 수영복'
핫 클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