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최신기사
  • 녹사평역 → 녹사평(용산구청)역으로

  • 기사입력 2013-10-02 11:0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난 2010년 원효로1가에서 이태원으로 청사 이전 후 구청 방문 주민 혼선



[헤럴드경제=이진용 기자]서울 용산구(구청장 성장현)가 구청 인근 6호선 녹사평역을 녹사평(용산구청)역으로 개정하는 작업에 나선다.

구는 지난 2010년 4월, 원효로1가에서 이태원으로 구청 청사를 이전했으나 구청을 방문하는 주민들이 구청의 정확한 위치를 몰라 녹사평역이 아닌 이태원역에서 하차하는 경우가 많았다. 이로 인해 접근불편으로 인한 민원이 빈번히 발생하는 상황이 생겨났다.

이에 구는 역명 변경 권한이 있는 서울시에 지하철을 이용하시는 주민들이 보다 쉽게 구청을 방문하실 수 있도록 녹사평역의 명칭을 녹사평(용산구청)역으로 병기해 줄 것을 2010년부터 꾸준히 건의해왔다.

이런 노력의 결과로 지난 6월5일, 서울시 지명위원회에서 역명 개정안건을 상정됐고 심의를 통해 기존 녹사평역을 녹사평(용산구청)역으로 개정(병기)하는 것을 포함해 총 4개 역의 명칭 개정(병기) 안건이 통과됐다. 서울시는 지난 8월 27일, 역명 개정을 최종 승인했다.

서울시의 역 명칭 개정 결정에 따라 용산구는 빠른 시일 내에 지하철 노선도와 안내방송 등을 정비해 주민들이 구청 방문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정비 공사를 시행 할 예정이다.

역명 개정과 관련된 정비공사는 지명위원회에서 역명 개정이 함께 결정된 다른 3개 지하철역의 개정 작업을 추진하고 있는 강북구, 서울의료원과 통합해 정비하는 방안을 협의 중에 있다.

함께 역명을 정비하게 되면 개별적으로 진행하는 것에 비해 예산이 절감되고 정비기간 단축 등 여러 가지 측면에서 유리하다.

향후 용산구는 강북구 및 서울의료원과 긴밀한 협의를 통해 도로 표지, 지하철 안내도 등 녹사평역을 녹사평(용산구청)역으로 조속히 정비하여 주민들의 구청 방문에 불편함이 없도록 조치할 계획이다.

jycafe@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레이첼 맥코드의 완벽한 몸매
  •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2019 맥스큐 머슬마니아 피트니스 코리아 챔피언십’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이걸 테이프로 만들었다고?'
핫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