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음악
  • 한국문화산업교류재단, 한·캐나다 수교 50주년 기념 ‘2K13 Feel Korea’ 개최

  • 기사입력 2013-09-16 08:4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경제=서병기기자]한국문화산업교류재단이 주최하고, K-POP 커버댄스 페스티벌이 협력하는 ‘한·캐나다 수교 50주년 기념 2K13 Feel Korea‘가 지난 14일 캐나다 벤쿠버의 스탠리 파크에서 3천 여 관중이 열광하는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되었다.

한국과 캐나다 수교 50주년을 맞아 양국 간 문화 교류 확대를 위해 마련된 이번 행사는 국가와 언어의 장벽을 뛰어넘는 코미디 그룹인 ‘옹알스’의 넌버벌 퍼포먼스<사진>를 시작으로 디유닛, 태완, 알렌산더, 빅스, 레인보우 등 K-pop 스타의 화려한 공연으로 진행되었다.

특히 이 날 행사에서는 캐나다 현지 태권도단과 한국과 캐나다의 합동 K-POP 댄스팀이 수준급 공연으로 관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 외에도 다양한 한국의 문화를 알리기 위해 마련된 K-pop 댄스스쿨과 디유닛&태완이 함께하는 한국어 교실은 수강 신청 반나절 만에 인원이 마감되고 추가 신청 문의가 쇄도하는 등 한국 문화를 조금 더 알고 싶어하는 현지 한류 팬들의 뜨거운 열기를 실감할 수 있었다. 또한 한식데이트에서는 알렉산더가 한식을 바로 알고 맛있게 즐길 수 있는 비법을 소개하며 한류 팬들과 뜻 깊은 시간을 가졌다.

이 날 행사에 참석한 재단의 이팔성 이사장은 “2K13 FEEL KOREA가 한국과 캐나다 양국이 서로의 문화를 더 잘 이해하고 함께 즐길 수 있는 작은 계기가 되었기를 기대한다. 앞으로도 재단은 다양한 문화교류 사업을 통해 한국의 문화를 세계에 알려나가는 데에 더욱 노력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문화체육관광부, 주밴쿠버 대한민국 총영사관, 캐나다 관광청, 브리티시 콜롬비아 관광청이 후원했다.

/wp@heraldcorp.com
포토슬라이드
  • 블랙의 매력
    블랙의 매력
  • 테이프로 만든 예술
    테이프로 만든 예술
  •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아찔 몸매~최고 몸짱~ 섹시 매력속으로~~
  •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이보다 섹시할 순 없다.~~~
핫 클릭